영농신기술

'메소나’ 해외로 간다!

- 글로벌아그로㈜, 글로벌 시장 진출 본격화
- ‘메소나’ 미생물 활용 특허처방기술로 만든 친환경농자재
- 메소나, 대만 현지실증시험 및 제품등록 완료
- 대만을 교두보로 아시아 전역 사업확대 추진

URL복사

글로벌아그로㈜(대표 이용진)가 뿌리발근 및 수량증수제품인 ‘메소나’의 수출을 본격화한다.
글로벌아그로㈜는 지난 2년 간 대만에서 토마토·오이·브로컬리 등에 대한 현지실증시험을 실시해 1.5배~2.3배 가량의 수확량 증대 효과를 확인했다.

이를 바탕으로 ‘메소나’(현지 제품명 : 염지선)의 제품등록을 완료했으며, 5월 초 수출을 시작했다. 대만 시장을 필두로 중국 등 아시아 전역으로 사업 지역을 넓혀 나간다는 계획도 잡아두고 있다.

‘메소나’는 미생물을 활용해 특허처방기술로 제조된 친환경농자재로, 연작재배지 토양염류 피해가 큰 작물에 적용하면 효과가 높다.
뛰어난 회복 및 발근, 면역력 증진, 작물생육 향상 효과로 수확량 증대가 가능하다.
메소나가 만들어낸 천연 대사산물이 각종 환경스트레스에 대한 저항성을 향상시켜 고온·과비·가스·염류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뿌리 발근과 작물생육을 도와 수확량 증대를 유도하기 때문이다.

특히 고온스트레스에도 작물이 안정적으로 생육할 수 있는 점은 기온이 높은 대만에 장점으로 작용한다.
국내 시장에서 메소나는 이미 단연 최고의 뿌리발근제로 이름나 있다.

토양염류 피해가 많은 시설 재배 농가들에 효과적이다. 침수, 가스장해 등으로 뿌리에 피해를 입은 작물에 처리 시 빠른 회복 효과를 보인다. 항산화 물질 함량을 높여 기능성 고품질 작물 생산이 가능하다는 것도 메소나의 장점이다.


멜론·수박·오이·토마토 등 과채류는 물론이고 샤인머스켓과 같은 과수작물에 대한 수세 회복 효과도 입증되면서 수요가 급증, 한 때 품귀현상이 벌어지기도 했다.

글로벌아그로㈜의 김동련 팀장은 “국내에서 발현된 메소나의 제품 효과가 대만 현지에서도 그대로 재현되며 약효를 다시 한 번 인정받았다”며 “앞으로 메소나 뿐만 아니라 선충방제제(NEMGUARD), 기능성 환경스트레스 경감 및 열과방지제(FITOMAAT) 등 아시아 독점사업권을 획득한 제품들로 포트폴리오를 강화해 아시아 시장에서 글로벌아그로㈜의 이름을 각인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