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농신기술

식품연구원, 스마트 특성화 기반구축사업단 공동 워크숍

전북도 바이오 관련기관&기업의 역량강화 연계협력 방안 모색

한국식품연구원(원장 백형희)은 농생명 바이오소재 산업화 기술촉진 지원사업단과 효소 상용화 기능성 소재 기반구축 사업단이 공동으로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지역 혁신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관련 기관 및 기업의 역량강화를 위하여 양사업단이 공동으로 마련하였다.

 

 

‘스마트 특성화 기반구축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의 지역산업거점기관지원 사업이다. 지역에 이미 구축된 혁신자원 및 역량을 바탕으로 기존산업 고도화, 다각화를 추진하는 등 지역산업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기획된 지역성장 촉진 정책 중 하나로 선정됐다.

 

사업은 ‘농생명 바이오소재 산업화 기술촉진 지원사업’ 이름으로 2022년부터 3년간 86억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전북지역의 농생명 바이오 산업 관련 기업등의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장비활용지원 및 인력양성사업 등을 추진 중이다.

 

공동워크숍을 통하여 바이오소재의 제품화 및 기능성 평가기술, 소재의 특허권 확보 전략 등 관련 산업의 경쟁력 발전을 위한 방안 마련과 기업에 대한 기술상담을 통하여 세부적인 기업지원 방안도 마련하였으며, 전북지역 관련 기업에 대한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가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여 발표하였다.

 

사업 총괄책임자인 식품연 홍상필 책임연구원은 “전북 바이오 분야 관련 기관 및 기업의 역량강화를 통한 기술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하여 본 워크숍을 개최하였다.”고 하였으며, “앞으로 지역 바이오 기업과 함께 상생하고 양 사업단이 전북 바이오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성장동력을 만들어가는 중추적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파프리카 새요리 발굴!...'제9회 파프리카 레시피 콘테스트' 소비촉진 눈길
[현/장/포/커/스] 제9회 참·참·참 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소비촉진 현장 "와인& 고기와 어울리는 파프리카, 12가지 요리의 옷을 입다" "7월 16일 예선 거쳐 본선에 진출한 12개 요리 현장 경쟁 펼쳐"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회장 조근제)는 파프리카 소비촉진 홍보를 위해 7월 16일(화) 서울 모나코 스페이스에서 '제9회 참·참·참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 셰프 쿠킹쇼'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조근제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장<사진>은 "대한민국에서 안전하게 생산되는 자랑스러운 농산물 파프리카를 활용하여, 실생활에서 적용할 수 있는 레시피를 발굴, 홍보함으로서 파프리카의 소비 촉진과 시장 확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해로 9회째 진행된 행사에서 치열한 예선 경쟁을 통해 12개 팀이 본선에 진출 열띤 경쟁을 펼쳤다. 최근 와인의 소비가 급속도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면서 '와인과도 잘 어울리고 고기와도 잘 어울리는 파프리카 요리'를 주제로 진행 4인까지 1팀으로 참여가 가능했으며 예선에 53팀 53여팀의 70개 레시피가 출품되었다. 이중 대상을 차지한 파프리카 요리법은 파프리카의 소비를 촉진하는데 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