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인테이크 ‘슈가로로 스파클링’ 전년 5월 대비 4.6배 매출 증가 "2초에 1병씩 판매 중"

인테이크(대표 한녹엽)가 자사의 제로 칼로리 과일탄산 음료 ‘슈가로로 스파클링’이 21년 5월 대비 올해 5월 매출이 4.6배 증가했다고 28일 알렸다.

 

푸드테크 스타트업인 인테이크는 슈가로로 스파클링을 2018년 11월 출시했다. 출시 이후 매해마다 판매량이 증가했지만, 헬시플레저 트렌드와 연예인 츄가 등장한 TV CF를 진행하면서 올해 판매량이 급증했다고 인테이크 측은 설명했다. 인테이크에 따르면, 슈가로로 스파클링은 올해 5월 한 달 동안에만 131만 병이 판매됐다. 이는 2초에 한 병꼴로 판매되고 있는 것이다.

 

인테이크 관계자는 “올해 판매량이 급증한 덕택에 출시일부터 지금까지 판매된 슈가로로 스파클링이 누적 1천만 병에 이른다”며 “이러한 성과에 힘입어 전국 CU편의점에도 최근 입점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인테이크는 자사몰을 비롯해 쿠팡 등 온라인 중심으로 슈가로로 스파클링을 판매해왔다. 지난 15일 CU편의점 입점을 시작으로 이마트24 편의점, 올리브영 등 오프라인 판매 채널을 확장 중이다.

 

 

슈가로로 스파클링은 ‘제로 칼로리’와 ‘달콤함’을 동시에 잡은 과일탄산 음료다. 설탕, 색소, 보존료 등이 첨가되지 않아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사과, 샤인머스캣, 레몬사이다, 복숭아, 더블라임 등 총 5가지 맛이 있다.

 

슈가로로 스파클링에 대한 자세한 제품 정보는 인테이크 자사몰에서 확인 가능하다. 현재 자사몰에서는 신제품 출시 기념 할인 등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