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산란계 환우사료 ‘히트산란 웰빙’ 선보여

URL복사

 

-농협사료 강제환우 없이 경제수명 늘리는 동물복지 환우사료 ‘히트산란 웰빙’ 산란계사료 신제품 출시

 

 

농림축산식품부의 동물복지 종합계획에 따라 산란계농가에서 강제환우가 전면 금지됐다. 강제 환우는 닭에 사료를 공급하지 않고 강제로 털갈이와 체중을 감소시켜 경제주령을 늘리는 방법이다.

강제 환우를 실시할 경우 닭에게 극심한 스트레스와 살모넬라의 생산물 내 이행의 문제점으로 오래 전부터 EU와 해외 여러국가들은 강제 절식 환우를 금지하고 있다.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는 정부정책에 발맞추어 산란계 농가를 위한 동물복지 환우 사료 신제품을 출시하였다. 동물복지 환우 사료는 건국대학교와 공동연구를 진행하여 개발 하였으며, 기존의 강제 절식환우와 동일한 수준의 효과를 나타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동물복지 환우 사료 ‘히트산란 웰빙’을 급여하면 약 7일 후에 산란이 중지되었고, 산란율, 체중 감량 정도 그리고 난소와 난포의 상대적 중량 등의 지표도 강제환우와 유사한 유도환우 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환우를 종료 후 다시 사료를 급여하였을 때 산란을 개시하기까지는 7.5~9.5일이 소요되었고, 50% 산란율에 이르는 일수는 10.8~12.4일 이었다. 환우 이전의 산란율까지 회복하기까지는 약 2주가 소요되었으며, 환우 개시전에 비하여 약 4~8% 수준으로 산란율이 높아짐으로서 동물복지 환우에 의한 난(卵) 생산성의 개선 효과를 관찰할 수 있었다.

 

 

농협사료 안병우 대표이사는 “국내 AI 발생으로 인하여 병아리 수급 문제와 중추 구입 등이 어려운 시기에 동물복지 환우사료를 급여하여 닭의 경제 수명 연장과 사료비 절감, 난품질 개선으로 수익성을 증대하는데 그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농협사료의 동물복지 환우사료 “히트산란 웰빙” 제품의 특징은 산란계 경제수명 연장, 목표 체중 감량, 환우 후 난질 및 난각질 개선 효과 등으로 환우가 필요한 산란계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