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슬로바키아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 ASF발생

국내 검역당국, 슬로바키아산 돼지고기 긴급 수입금지하고 국경검역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아프리카돼지열병(African Swine Fever)이 발생한 슬로바키아산 돼지고기 수입을 7월 26일부터 금지한다고 밝혔다.

 

금번 조치는 슬로바키아가 7월 23일 뒷마당(backyard) 농장의  사육돼지 4마리중 1마리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하였다고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긴급 보고한 것에 따른 것이다.

 

슬로바키아는 이번 발생으로 해당농장의 사육돼지(4마리)를 살처분하고 이동제한 조치를 취하였다. 슬로바키아는 발생 원인을 특정하지 못하고 현재 조사 중이다.

 

 슬로바키아는 ‘06년 8월 우리나라로 돼지고기 수입이 허용되었으나, ’06년 이후 현재까지 수입되지 않았다. 슬로바키아 돼지고기 수출작업장은 그간 수출실적이 없어 승인이  취소(‘13년 6월) 된 바  있다.

 

 농식품부는 슬로바키아 등 ASF 발생국에 대한 국경검역을 지속 강화하는 한편, 해외여행객에게 해외 여행시 축산농가와 가축시장 방문을 자제하고 가축과 접촉하거나 축산물을 가져오지 않도록 당부하였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