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한국농수산대학 수시모집 특별전형 ‘4.46:1’ 경쟁률

농수산인재전형 4.96:1, 도시인재전형 3.90:1로 나타나
11월 9일 1단계 합격자 발표… 11월 24일 최종 합격자 213명 발표

URL복사

국립한국농수산대학은 9월 23일부터 20일간 진행된 2021학년도 수시모집 특별전형(농수산인재, 도시인재) 원서접수 결과 213명 모집에 951명이 지원해 4.46: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농수산인재전형에는 114명 모집에 565명이 지원해 4.96: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학과별로는 식량작물학과 7.13:1, 특용작물학과 5.00:1, 버섯학과 4.17:1, 채소학과 6.38:1, 원예환경시스템학과 6.50:1, 과수학과 4.75:1, 화훼학과 2.83:1, 산림학과 4.00:1, 조경학과 5.00:1, 한우학과 9.13:1, 낙농학과 5.25:1, 양돈학과 2.60:1, 가금학과 2.00:1, 어류양식학과 2.00:1, 수산생물양식학과 4.20:1, 농수산가공학과 5.50:1, 농수산비즈니스학과 6.67:1, 말산업학과 3.40:1, 산업곤충학과 2.40:1이다.

 

도시인재전형에는 99명 모집에 386명이 지원해 3.90:1의 경쟁률을 보였다. 학과별로는 식량작물학과 5.29:1, 특용작물학과 2.80:1, 버섯학과 3.00:1, 채소학과 3.29:1, 원예환경시스템학과 7.14:1, 과수학과 2.29:1, 화훼학과 2.40:1, 산림학과 3.20:1, 조경학과 2.20:1, 한우학과 7.17:1, 낙농학과 2.67:1, 양돈학과 1.75:1, 가금학과 4.00:1, 어류양식학과 1.50:1, 수산생물양식학과 2.00:1, 농수산가공학과 3.67:1, 농수산비즈니스학과 6.50:1, 말산업학과 3.50:1, 산업곤충학과 5.80:1이다.

 

한농대는 10월 12일 특별전형의 원서접수를 마무리하고 평가를 거쳐 11월 9일 1단계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며, 11월 14일부터 11월 15일까지 면접평가를 통해 11월 24일 최종 합격자 213명을 발표한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경마중단… ‘축발기금’ 고갈 현실화
[특/별/기/획] 말산업 긴급진단… ‘축발기금’ 고갈예고로 축산업 최대 위기! -축발기금 출연금 막히면 국내 축산·말 생산 농가 생계위협 직면과 농축산업 붕괴 위기 -초중고교 무상우유급식 차질과 국내 축산업 경쟁력 상실 우려까지 파장 일파만파 -마사회 최근 5년간, 연평균 축발기금 출연 규모 1,558억원 -매년 정례적 납부 기금은 경마사업 통한 한국마사회 출연금 유일 -축발기금 출연재원 한국마사회 납입금 약 3조원… FTA지원 등 한시적 정부출연금 1.2조원 ◇ 축발기금은 축산업 발전의 원동력 축산발전기금은 축산업 발전과 축산물의 원활한 수급·가격 안정을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축산법 제47조에 근거 설치되었으며, ‘74년 한국마사회의 특별적립금을 재원으로 설치된 ‘축산진흥기금’을 모태로 운영되고 있는 상황이다. 축산법 제44조는 축발기금의 재원마련은 ▲정부의 보조금 또는 출연금, ▲한국마사회의 납입금, ▲축산물 수입이익금, ▲차입금, ▲초지법에 따른 대체초지 조성비, ▲기금운영 수익금 등으로 규정하고 있으며, ‘19년 말 기준 총 9.8조원을 조성해 놨다. 또 축산법 제47조에서는 축산발전기금 용도를 ▲축산업 구조 개선과 생산성 향상, ▲가축과 축산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