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농경연, ‘건고추’ 공급증가로 ‘약보합세’ 전망

농경연 농업관측본부 “2019년산 마늘‧양파 재배면적 평년보다 증가” 예상 발표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관측본부 12월 양념류 농업전망>

▷건고추= 2018년산 건고추 생산량은 재배면적 증가와 작황호조로 전년보다 28% 증가한 7만 1,509톤이다(통계청, 11. 23.). 건고추 12월 화건 상품 600g당 평균 도매가격은 2018년산 생산량 증가로 전년(12,360원)보다 낮고 전월(11,790원) 대비 약보합세로 전망된다. 2019년산 고추 재배의향면적은 2018년산보다 2∼5% 증가한 29,300∼30,200ha로 전망된다.

 

▷마늘= 2018년산 난지형 마늘 입고량은 전년 대비 1% 증가한 9만 7천 톤 내외, 11월 말 기준 출고량은 전년보다 8% 많은 3만 톤으로 추정된다. 따라서 감모율을 감안한 재고량은 전년보다 4% 적은 6만 2천 톤으로 추정된다. 12월 깐마늘 평균 도매가격은 전월(5,980원)과 비슷한 5,950원 내외로 전망된다. 2019년산 마늘 재배면적은 평년보다 12∼15% 증가한 26,500∼27,300ha로 추정된다.

 

▷양파= 2018년산 양파 입고량은 중만생종양파 생산량 증가로 평년보다 9% 많은 67만 2천 톤 내외로 추정된다. 11월말 기준 출고량은 평년보다 3% 많은 24만 9천 톤 내외로 추정된다. 따라서 감모율을 감안한 재고량은 평년보다 11% 많은 37만 2천 톤으로 추정된다. 12월 양파 상품 kg당 평균 도매가격은 출하량 증가로 전년(1,150원) 및 평년(990원)보다 하락하나 전월(710원)대비 보합세가 예측된다. 2019년산 양파 재배면적은 평년보다 8∼10% 증가한 22,800∼23,200ha로 추정된다.

 

▷대파= 대파 12월 출하량은 출하면적이 감소하나 단수가 증가하여 전년보다 소폭(1%) 많을 것으로 전망된다. 따라서 대파 12월 상품 kg당 평균 도매가격은 전년(1,570원)과 전월(1,760원)보다 낮은 1,500원 내외로 전망된다. 2018년산 겨울대파 면적이 평년보다 크게 많은데다 금년 겨울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예보되어 단수 증가 가능성이 있다. 따라서, 겨울 대파 출하가 미뤄질 경우 내년 봄 출하량 증가로 인한 가격하락이 우려되니 농가의 신중한 의사결정이 필요하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한국농촌경제연구원 ‘2020 농업전망 대회’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월 22일(수) 오전 9시 30분부터 롯데호텔 3층 크리스탈볼룸(서울 송파구 잠실동)에서 ‘농업·농촌 포용과 혁신, 그리고 지속가능한 미래’라는 주제로 ‘농업전망 2020’ 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23회가 되는 농업전망 대회는 농업계 최대 행사로, 매년 전국의 농업인과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우리 농업과 농촌을 둘러싼 여건을 살펴보고 품목별 수급 전망을 통해 농업인과 정책담당자의 의사를 결정하는 데 큰 역할을 해왔다. 김홍상 KREI 원장이 개회사를,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격려사를,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과 박진도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위원장이 각각 축사를 한다. 대회 1부에서는 김현철 서울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가 ‘글로벌 경제 변화와 한국의 농업’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하며, 국승용 KREI 농업관측본부장이 ‘2020년 농업 및 농가경제 동향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2부에서는 ‘농업·농촌의 포용과 혁신을 위한 농정의 핵심 이정표’라는 대주제 아래 ‘농정 전환’, ‘포용 농촌’, ‘농업 혁신’, ‘수급 관리’ 등 주요 농정 이슈를 주제로 각각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3부에서는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