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국산우유·유제품 최대 46% 할인

우유자조금관리위-GS리테일 ‘국산우유 소비촉진’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와 GS리테일이 국산우유 및 유제품 소비촉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이달 26일 밝혔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와 GS리테일(더프레시는) 9월 8일까지 GS더프레시퀵커머스 서비스 ‘우동마트(우리동네마트)’와 ‘GS프레시몰’에서 국산우유 및 유제품을 최대 46% 할인된 가격으로 집에서 누구나 손쉽게 구매 가능 한 소비촉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낙농가를 돕기 위해 2021년도 우유자조금 관리위원회와 GS리테일이 맺은 상생협약의 일환이다.

 

작년 양사가 진행한 국산우유 및 유제품 공동할인캠페인은 총 16만명이 참여하였다. 특히 GS슈퍼마켓 K-MILK 제품 신장률 7%나 오르며 큰 주목을 받아온 만큼 이 번 행사 또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는 GS더프레시를 시작을 계기로 GS편의점, 대형유통사와 함께 다양한 국산우유 및 유제품 소비촉진 공동프로모션을 진행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관계자는 ‘국내 유제품 시장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시기에 GS리테일과의 소비촉진 프로모션을 계기로 낙농가에게 큰 힘이 되었으면 좋겠으며, 앞으로도 국산우유 및 유제품 소비가 확대될 수 있도록 많은 이벤트를 기획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가루쌀' 활용 제품개발 식품업체 모집
올해 25억 원 규모로 가루쌀을 활용한 제품개발 지원에 나선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가루쌀 산업 활성화를 위해 2023년 ‘가루쌀 제품개발 지원사업’ 대상자를 공모한다. 가루쌀은 수입 밀가루를 대체하여 우리나라 식량안보를 강화하고 쌀의 만성적 공급과잉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핵심 수단이다. 농식품부는 지난해 6월 ‘가루쌀을 활용한 쌀 가공산업 활성화 대책’을 발표하고, 식품기업의 가루쌀 제품개발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가루쌀 제품개발 지원사업은 가루쌀로 만든 면류, 빵류, 과자류 등 15개 제품군의 신제품 개발을 희망하는 식품업체를 지원하며, 업체별로 최대 2개 제품군 개발에 참여할 수 있다. 사업대상자로 지정된 식품업체는 제품개발에 필요한 원료 구입, 상품개발, 디자인, 포장재 개발, 시제품 생산, 소비자 평가, 홍보 등에 관한 비용을 1개 제품군 당 2억 원(자부담 2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식품업체에서 제출한 제품개발 사업신청서, 사업계획서 등을 토대로 제품개발에 대한 분석을 통해 개발목표, 밀가루 대체 효과, 상품화 가능성, 업체의 연구수행 능력 등을 종합 평가하여 최종 사업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전한영 농식품부 식량정책관은 “가루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