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친환경농산물 안전․품질관리 강화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국내 농산물 안전성검사 대표기관 간 검사이력 및 관련 정보 공유키로

-친환경농산물 생산자에 대한 잔류농약 중복 검사 및 검사 사각 해소 기대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친환경유통센터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하 농관원) 경기지원은 12월 22일 센터 회의실에서 친환경농산물의 안전․품질 관리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국내 농산물 안전성검사 대표 기관인 양 기관은 검사이력 등 안전성검사 정보를 상호 교환 및 공유함으로써, 친환경농산물 출하단계의 안전성 중복검사․사각지대 최소화 및 학교급식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우리나라 농산물 안전성검사 분야에서 대표기관으로 위상을 갖고 있으나, 그동안 기관간의 정보 공유 미흡으로 동일 생산자 중복 검사에 따른 민원 발생과 장기간 검사대상에서 제외되는 등 문제점을 안고 있었다.

 

 

금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농관원 전산시스템에 등록되는 전국단위의 친환경농산물 안전성검사 이력자료와 서울친환경유통센터를 통해 공급되는 학교급식 식재료에 대한 공사의 안전성검사 결과를 매월 상호 교환하여 중복검사를 방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장기간 검사에서 누락된 생산자에 대해 검사를 강화할 수 있게 되어 한정된 검사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서울친환경유통센터를 통해 서울시내 초중고교 학교급식에 공급되는 친환경농산물에 대한 사전안전성검사를 위해 그동안은 공사직원이 전국에 산재한 계약농가로 직접 방문하여 시료를 채취함으로써 많은 시간과 인력이 소요되었는데, 앞으로는 농관원의 협조를 통해 해당지역을 관할하는 농관원 소속 지역검사소가 검사를 하고 그 결과를 공유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학교급식 공급 친환경농산물이 친환경유통센터로 입고될 때 생산자가 사전에 안전성검사 시험성적서를 제출하도록 하였는데 향후에는 공급협력업체가 산지 검사 시 결과를 농관원과 공사가 공유할 수 있어 학교급식 공급업체의 업무도 간소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양 기관은 학교급식 일반농산물, 도매시장 반입농산물에 대한 정보공유 뿐만 아니라 중장기적으로 양 기관의 전산시스템의 연결을 통해 다양한 분야로 업무협력을 확대하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공사 정준태 친환경유통센터장은 “보다 안전하고 품질 좋은 농산물을 학교급식 식재료로 제공하기 위하여 앞으로도 농관원과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뉴스제휴평가위원회,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 개정 발표
네이버와 카카오의 뉴스 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네이버·카카오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심의위원회’(이하 심의위원회)가 지난 19일과 23일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를 포함한 전원회의를 열었다. 이번 회의를 통해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을 개정하기로 의결했다. 심의위원회는 뉴스제휴 및 제재 전반에 대한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하기 위해 2020년 7월부터 총 5개의TF를 구성해 논의를 진행했다. 7개월 간 나온 의견을 반영해 이번에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을 개정했다. 먼저 기제휴 매체 저널리즘 품질평가 TF는 누적 벌점의 연단위 삭제 악용 방지를 위해 매년 3월 1일을 기준으로 과거 2기의 누적벌점 계산기간 동안 부여 받은 벌점(누적벌점 계산기간 말일에 삭제된 벌점 포함)의 합계가 8점 이상인 경우, 해당 매체에 대해 재평가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한 매체 단위 평가 악용 방지를 위해 ▲최초 제휴 계약 당시의 제휴 기준과 현재의 제휴 기준 사이에 현저한 변경이 있거나 또는 ▲제휴 내용이나 매체의 성격에 변경(제호·상호·법인명·도메인 변경, 매체양도, 영업양도, 지배구조 변동, 기타 이에 준하는 사유 발생)이 있는 경우, ▲‘제1소위’가 재평가 대상 ‘제휴매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