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복지

농업인 '복지실태' 얼마나 달라졌나요?

농촌진흥청, 9월 1일부터 10월 7일까지… 경제활동, 문화 여가 등 조사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농촌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정책 추진에 필요한 기초자료 생산을 위해 9월부터 10월 7일까지 ‘2019 농업인 등에 대한 복지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이 조사는 국가승인통계로, ‘농어업인 삶의 질 향상 및 농어촌 지역 개발 촉진에 관한 특별법(제8조)’에 근거해 실시된다.

 

조사 대상은 농촌 지역 4,000가구로, 현지조사를 맡은 코뮤니타스의 조사요원이 해당 가구를 직접 방문해 가구주 또는 배우자를 면접조사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농업인 등에 대한 복지실태조사는 농촌의 여러 생활영역에 대해 5년 주기(1년차 종합조사, 2∼5년차 부문별 조사)로 실시되는데, 올해는 경제활동, 문화·여가 부문이 대상이다.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김미희 농촌환경자원과장은 “이번 조사는 살기 좋은 농촌을 만드는 데 꼭 필요한 자료를 수집하고 분석하기 위한 것이다.”라며, “조사 대상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