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비대면 전용 ‘MY콕통장’ 많은 혜택 누리세요!

농협, 비대면 전용‘MY콕통장’ 출시
계좌 평균잔액만 충족하면 우대 서비스 제공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3일 계좌 잔액에 따라 우대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비대면 전용 입출식통장인 ‘MY콕통장’을 출시하고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도 실시한다.

 

‘MY콕통장’은 통장의 평균잔액 조건만 채우면 우대금리 및 금융수수료 면제 혜택을 제공하는데, 고객은 평잔 금액에 따라 최대 연 1.5%의 금리(기본금리 포함)와 인터넷·스마트뱅킹 이체 수수료 및 CD/ATM 현금인출 수수료 등을 면제받을 수 있다.

 

농협은 상품 출시를 기념해 다음달 12일까지 가입 후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농촌사랑상품권 1백만원(1명)과 커피머신(3명) 등 경품을 지급하며 응모고객 전원에게는 농협상호금융 캐릭터 ‘무럭무럭 친구들’ 카카오톡 이모티콘을 선물한다.

 

 

조소행 상호금융대표이사는 “‘MY콕통장’의 장점은 언제 어디서나 비대면으로 손쉽게 가입하고 평균잔액 조건만 충족해도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금융산업의 변화와 소비자의 다양한 요구도 선제적으로 반영한 상품들을 선보여 국민과 함께하는 100년 농협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외면받는 농어촌 일자리...수산계 마이스터고 취업 ‘반토막’
수산업 일자리의 외국인 대체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수산업 전문인력 교육기관인 수산계 마이스터 고등학교의 졸업생들마저 수산계 취업을 기피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신정훈 의원(더불어민주당·나주화순)이 해양수산부로부터 제출받은 ‘수산계 마이스터고교의 취업률 현황’자료에 따르면, 완도수산고와 포항해양과학고의 지난해 수산계 취업률은 각각 32%, 19%에 그친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5년 전인 2017년도 완도수산고와 포항해양과학고의 수산계 취업률 각각 79%, 55%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 지난해 완도수산고, 포항해양과학고 졸업생의 수산계 취업률 각각 32%, 19%에 그쳐 - 완도수고, 포항해과고 수산계 취업률 2017년에는 각각 79%, 55%에 달했지만 열악한 수산계 일자리 기피 현상 심화 특히 수산계 졸업 이후 빠르게 수산관련 창업에 도전한 사례는 5년째 전무한 실정이다. 수산업 전문교육을 받은 수산계 고교 졸업생들조차 수산계 일자리 대신 다른 분야로 진출하는 등 청년들의 수산업 취업 기피 현상이 심화되면서, 수산업 전반의 일자리는 외국인으로 빠르게 교체되는 추세다. 해양수산부가 신정훈 의원실에 제출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