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정원,2022 스마트팜·농기자재 온라인 수출상담회 참여기업 모집

- 농정원,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 활로 모색을 위한 수출상담회 개최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 이하 ‘농정원’)은 국내 스마트팜 및 농기자재 기업의 수출 촉진과 글로벌 시장개척을 지원하기 위하여, ‘22년 스마트팜 및 농기자재 온라인 수출상담회’에 참여할 국내 기업을 6월 27일부터 7월 11일까지 모집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가 주최하고 농정원이 주관하는 ‘22년 스마트팜 및 농기자재 온라인 수출상담회’는 코로나 19 및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로 인한 제한적인 상황 속에서 농기자재 수출기업에 적합한 해외 바이어를 발굴·매칭하고, 국내 기업의 수출 활로를 모색하기 위해 기획됐다.

수출상담회는 올해 9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며, 지원대상은 스마트팜과 농기자재 8개 품목(농기계, 시설자재, 친환경농자재, 농약, 비료, 종자, 사료, 동물의약품)을 수출하는 국내 중소기업이다.
수출상담회에 참가하는 국내 기업에 해외 바이어와의 1:1 온라인 상담 기회가 제공되며, 온라인 상담에 익숙하지 않은 기업은 개별 코칭 지원도 받을 수 있다.

 


또한, 상담회에 참석하는 모든 해외바이어의 상세한 프로파일 정보를 받아볼 수 있으며, 상담회 이후에는 실계약 창출에 필요한 계약검토, 샘플 발송, 통역지원 등의 다양한 사후 관리 서비스를 지원받게 된다.
사업은 국내 스마트팜 및 농기자재 분야 중소기업이라면 누구나 농정원 농기자재수출정보서비스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농정원 관계자는 “농기자재 수출지원 사업을 통해 국내 농기자재 기업의 인허가 및 해외 마케팅을 지원하고, 농기자재 수출 특화 정보 제공 노하우를 바탕으로, 국내 기업이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사업을 더욱 고도화해나갈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