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사료값 초강세... 놀고있는 땅에 조사료 파종

- 축산농가 생산비 절감 기대 ‘한우 4,500두가 1년 간 섭취할 수 있는 생산량’

 

농협(회장 이성희)경제지주 축산경제는 21일 충남 부여군 규암면 신리지구(금강유역 하천부지)에서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를 비롯해 박범수 농림축산식품부 차관보, 박정현 부여군수, 정만교 부여축협 조합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하천부지 활용 조사료자원(들풀) 이용 시연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시연회는 최근 봄 가뭄에 따른 생산량 감소 및 물가 상승으로 인해 조사료 수급이 어려운 상황에서 하천부지를 활용한 조사료 공급 안정을 도모하고자 추진되었으며, ▲하천부지 들풀 수거 시연 ▲조사료 종자 파종기 및 종자 전시(종자 파종 설명) ▲조사료 품질 분석검사 및 분석과정 설명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한편, 농협 축산경제는 전국 하천부지 900ha에 조사료 생산기반 조성을 목표로 지난 4월부터 농․축협을 대상으로 ‘하천부지의 들풀 사료자원 이용운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는 연간 조사료 6천 톤을 생산할 수 있는 면적으로 한우 4,500두가 1년 간 섭취할 수 있는 생산량이다. 뿐만 아니라, 들풀에 영양소를 보완하여 섬유질 사료자원으로 활용하면 축산농가의 생산비 절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사료 값 급등으로 인한 양축농가의 어려움에 깊이 공감하며, 앞으로도 농협은 사료비 경감을 위한 다양한 방법들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