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팜스코, “함께 걷는 나눔 챌린지”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팜스코 구성원 670여명 참여 총 1억걸음 달성...저소득층•취약계층에 1천만원 기부

 

 

축산식품전문기업 팜스코가 COVID-19 시대에 ‘빅워크(Bigwalk)’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여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함께 걷는 나눔 챌린지”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특히 전사 구성원이 참여하여 더욱 뜻 깊은 봉사활동이었다.

 

걸음기부 캠페인은 ‘빅워크’ 모바일 앱을 통해 진행하였으며 어플을 설치하고, 걷고, 기부하는, 구성원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방법으로 진행하였다.

 

팜스코는 11월 한 달 동안 총 1억걸음을 목표로 구성원과 함께 도전하였고, 총 670여명의 구성원이 참여하여, 약 1억 5백만 걸음을 달성하며 성공적으로 캠페인을 끝마쳤다.

 

캠페인을 통해 모아진 기부금으로 팜스코는 지난 23일, 강남복지재단을 통해 1천만원을 기부하였으며, 이 기부금은 우리주변의 저소득층•취약계층 지원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팜스코는 마스크 키트, 에코백등을 제작하여 필요한 이웃에게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연말 기부금 전달활동도 꾸준히 이어나가고 있다.

 

팜스코 사회공헌 담당자는 “사회적 거리 두기가 일상이 된 요즘, 전사 구성원이 다같이 참여할 수 있는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을 기획하게 되었다.” 며 “지속적으로 구성원이 함께 뜻을 모아 진행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어업위, '농림해양 치유산업' 활성화 첫걸음
대통령소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위원장 장태평)는 농림해양 기반 치유산업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1월 23일(화) 농어업위 대회의실에서 김창길 농어촌분과위원장 주재로 전문가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회의는 농산어촌 소멸 위기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지역 활성화 수단으로서 치유산업 활성화의 가능성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하였다. 간담회는 치유농업, 해양치유, 산림치유, 치유산업 등 전문가 총 7명이 참석하여 각 분야 현황과 발전 전략을 발표하고, 농어업위에서 실현 가능한 정책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참석은 김창길 농어촌분과위원장, 최소영 농촌진흥청 농촌자원과 과장, 이애경 단국대학교 교수, 홍장원 해양수산개발원 지역경제·관광문화연구실 연구위원, 최정호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림복지연구개발센터장, 김남훈 ㈜그린에코 대표, 지호선 스마트치유산업포럼 부원장, 이성호 산림청 산림치유과 사무관이 포함됐다. 주제발표 중 치유농업 분야는 최소영 과장이 중앙정부 관점에서 치유농업법과 관련한 제도·연구·거버넌스 현황과 지원 정책 소개하였고, 이애경 교수는 전략방안과 관련하여 연구 및 교육 프로그램 개발에 관해 설명했다. 해양치유 분야는 홍장원 연구위원이 해양치유자원법을 중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