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농·축협 '청년일자리' 창출...신규직원 970명 채용 

전국 농축협 신입사원 채용 8월 10일(월)부터 지원서 접수 시작
농협 “농업·농촌에 대한 이해와 관심, 열정 등을 평가할 것”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고시장 방역에 만전

URL복사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청년고용 확대를 위하여 2020년 하반기 970명의 농·축협 신규직원을 공개 채용한다고 밝혔다.

 

이번 채용은 연령, 학력, 성별 등에 제한이 없는 블라인드 방식으로 진행되며 국가 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해당 지원자는 우대한다.

 

농협 관계자는 “100년 농협을 이끌어 나갈 우수한 인재를 선발하기 위하여 채용과정에서 농업·농촌에 대한 이해와 관심, 열정 등을 평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채용 지원서 온라인 접수는 2020년 8월 10일부터 14일까지이며, 2020년 9월 13일 인·적성 및 직무능력검사에 이어, 2020년 9월 25일 면접을 거쳐 2020년 10월 중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감염 우려 속에 치러지는 채용인 만큼 코로나19 예방 행동수칙 및 공공기관 채용시험 관리지침에 따라 15개 지역, 21개 고시장에 시험 전·후 소독 실시 등 방역 조치를 강화하기로 했다.

 

 

먼저 ,고시장 출입구를 단일화해 출입 절차를 강화하고 응시자는 필기시험에 응시할 때 마스크 및 장갑을 착용해야 하며 입실 과정에서 감염 징후가 뚜렷해 고위험자로 판단될 경우 응시하지 못할 수 있다.

 

또한, 자가격리 응시자를 위한 별도 고시장을 마련하고, 전체 응시자 및 고시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발열검사를 실시하며 비상상황을 대비해 의료반과 구급대원을 대기시킬 예정이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