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농협 'NH RPA포털' 오픈

디지털농협 구현을 위한 전 계열사 참여방식의 포털시스템 구축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1일 'NH RPA포털'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는 소프트웨어 로봇으로 업무를 자동화하는 디지털 신기술로, 이번에 오픈한 농협중앙회의 NH RPA포털은 전국 1,118개 농축협과 전 계열사가 사용할 수 있는 개방형 포털시스템이다.

NH RPA포털은 범농협 임직원 누구나 업무영역에 관계없이 RPA 대상 업무를 제안할 수 있고, 해당 업무에 대한 로봇이 개발되는 과정을 볼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RPA로 업무를 자동화하면 업무시간을 크게 단축할 수 있다. 예를 들면 농축협 경제사업장에서 물품대금 지급을 위해서는 국세청 사이트에 접속해 세금계산서 등 매입증빙목록을 다운받아 농협 세무시스템에 업로드해야 한다. 이 업무에 RPA를 적용하게 되면 로봇이 사이트 접속부터 업로드까지 자동으로 처리해 주는 것은 물론 작업시간도 기존 30분에서 5분 이내로 줄일 수 있다.

 

NH RPA포털은 농협미래경영연구소와 IT전략본부가 애자일(agile) 조직으로서 협업하여 이루어 낸 첫 번째 성과로 농협미래경영연구소 유춘권 소장은 “NH RPA포털을 시작으로 전국 농축협이 디지털기술을 체감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혁신 사각지대가 없는 광역화된 디지털농협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농협중앙회는 오는 5월부터 RPA에 OCR(이미지 문자인식), 기계학습, 챗봇 등을 접목하여 고도화하는 작업에 착수할 예정으로, NH RPA포털이 전 농협의 업무처리방식을 효율화하고 디지털화 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NH RPA포털의 안정화를 위한 모니터링이 상시 수행되고 있으며, 농협중앙회를 시작으로 내년에는 전국 농축협을 포함한 범농협에 적용할 예정이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