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가락시장' 설 연휴 25일부터 3일간 휴장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가락시장‧강서시장‧양곡시장 설 연휴3일간 휴장 발표

서울특별시 가락동농수산물도매시장(이하 가락시장)이 1월 25일(토)부터 27일(월)까지 3일간(과일부류 기준) 설 휴장에 들어간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에 따르면 가락시장 청과시장 중 과일부류는 24일(금) 아침 경매를 끝으로 휴장한다.

1월 28일(화) 새벽 경매부터 다시 개장할 예정이며, 채소부류는 23일(목) 저녁까지 경매가 열리고 27일(월) 저녁부터 경매가 재개된다.

가락시장 수산시장 중 선어, 패류부류는 24일(금) 아침 경매를 끝으로 휴장했다가 27일(월) 저녁 경매부터 다시 시작될 예정이며, 건어부류는 23일(목) 아침까지 경매가 열리고 29일(수) 새벽 경매부터 재개된다.

 

더불어, 강서농산물도매시장(이하 강서시장)의 경매시장(채소부류, 과일부류)은 각각 가락시장과 휴업일정이 동일하나, 시장도매인시장의 경우 24일(금) 18시까지 거래가 이뤄지고, 27일(월) 18시부터 거래를 재개한다. 양곡시장은 25일(토)부터 27일(월)까지 3일간 휴장한다.

공사 김경호 사장은 “설 휴장일 전후 원활한 농수산물 공급을 위해 도매시장법인 및 중도매인 등과 협력을 강화하고, 수급안정에 최선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한국농수산대학' 첫 국무총리 표창 받아
국립한국농수산대학(총장 허태웅)은 8월 11일(화)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진행한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 유공표창 전수식’에서 개교 이래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한농대는 2008년 국내에서 운영되는 대학 중 유일하게 책임운영기관으로 지정되어 매년 평가를 받고 있으며, 2018년 한농대의 주요 업무 실적과 관련한 2019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에서 처음으로 A등급을 받아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전년도와 비교해 주요 실적이 월등히 높아져 각종 성과지표가 눈에 띄게 상승한 2019년 업무실적에 대한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에서는 평가 최고 등급인 S등급을 받아 우수기관에 선정되어 개교 이래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한농대 허태웅 총장은 “이번에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은 것은 책임운영기관으로 사회적 책무를 성실히 수행하며 한농대 발전을 위해 노력한 전 교직원의 공이 크다고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한농대는 이번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책임운영기관 중 유일의 국립대학’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우리나라 농수산업을 이끌어 갈 청년 인재를 양성하며 국민에게 봉사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