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더푸른백다다기오이’ … 안정적인 초세로 다수확 품종

팜한농, 진한 과색과 우수한 저온신장성을 갖춘 신품종 ‘더푸른백다다기오이’ 추천

오이는 연간 수요가 일정하고 재배면적도 큰 변화가 없어 소득이 안정적으로 유지되는 작물이다. 특히, 겨울에서 봄까지 재배하는 촉성 및 반촉성 작형의 오이는 유인재배로 장기간 재배하여 수확기간이 길고, 연간소득이 시설재배 작목 중 순위권에 있는 고소득 작형이다. 

 

기후조건은 생육 중기까지 온도가 낮고, 해가 짧은 조건하에 재배되기 때문에, 온도, 햇빛관리 등 불량환경발생시 과 신장성, 과피색, 과형 등 불량과가 발생된다. 따라서 겨울철 오이 품종은 저온에서의 과 신장성이 우수해야 한다. 

최근에는 소비자 및 유통인들의 기호도에 따라 과피색이 진한 품종을 선호하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하여 팜한농에서 새롭게 출시한 신품종 ‘더푸른백다다기오이’는 저온기 과 신장성이 우수하고, 어깨색, 과피색이 짙어 도매시장과 오이 주산지에서 이목을 끌고 있다.

 

‘더푸른백다다기오이’는 초세가 안정적이고, 저온신장성이 우수하다. 저온신장성이 우수하여 월동재배, 촉성, 반촉성 작형에 두루 재배할 수 있다. 초세가 안정적으로 유지되어 다수확에 유리한 품종이다. 무엇보다, 어깨색과 과피색이 짙고 과형이 균일하여 외관상 상품성이 높다.

백다다기오이의 경우, 저온기 일조부족 등, 불량환경에서 과피색이 옅은 현상이 나타나지만, '더푸른백다다기오이'는 어깨색과 과피색이 짙은 품종으로 다른 품종에 비해 덜 발생한다.매 수확 시마다 전체적인 과실의 균일성도 우수하다. 

 

특히, 절간이 짧아 유인재배가 수월하다. 저온기 유인재배시 절간이 길고, 저온신장성이 낮은 품종의 경우 수확기가 안된 오이가 바닥에 깔리는 경우가 발생하는데, '더푸른백다다기오이’는 저온신장성이 우수하고, 줄기의 마디간격이 짧고 굵은 품종으로 유인재배에 유리하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