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식품분야 창업 '푸드스타트업' 지원

농식품부 ‘푸드스타트업’ 연구개발 지원사업 공고
연구개발 R&D지원으로 한 단계 더 도약!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식품 창업 초기 기업(푸드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신제품 개발 및 생산현장 애로기술 개발 등을 위한 연구개발자금을 지원한다.

매년 ‘푸드스타트업’ 수는 증가하고 있으나, 많은 기업들이 창업이후 자금난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어 ‘푸드스타트업’의 지속가능성 제고를 위한 연구개발 자금 지원이 필요하다.  

 

이에 작년 농식품부에서는 ‘푸드스타트업’에 대한 연구개발 지원 사업을 처음 실시해 6개 식품 창업 초기기업을 지원(과제당 5,000만원)하여 신제품 개발, 고용 창출 등으로 성장 발판을 마련하는데 도움을 주었다.

작년 ‘푸드스타트업’ 지원에 따른 긍정적 성과를 이어가고자 올해는 지원대상과 지원금을 확대하여 아래와 같이 추진한다.

 

지원대상 기업 대표자 연령 기준을 완화(만 40세 미만 → 50세 미만)하고, 지원금도 확대(5,000만원→6,000만원)하며, 과제 수도 늘려(6개→15개)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공고일 7월1일 기준 설립 1년 이상 5년 미만의 기업이며, 대표자가 만 50세 미만인 식품분야 소기업으로 하고, 과제별 연구기간은 1년 이내, 정부지원금은 6,000만원 이내로 15개 업체를 지원한다.

 

또한 신생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한 연구 지원임을 감안하여 기존 연구개발계획서 서식을 최대한 간소화하여 기업들이 보다 쉽게 지원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선정된 기업의 연구수행 상의 어려움을 돕고자 국가식품클러스터와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에서 사전설명회, 전문가 컨설팅, 연구책임자 워크숍 및 정기 현장 모니터링 등 밀착형 관리를 진행한다.

 

아울러 국가식품클러스터를 통해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코디네이터, 경영전문가 활용 비즈니스 자문, 바이어 매칭 등 연구 성과의 사업화에도 도움을 줄 계획이다.

관련 내용을 농림축산식품부 누리집와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누리집에 공고하고, K-스타트업, 농식품창업정보망, 창조경제혁신센터, 각 대학교 창업보육센터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도록 하였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작년 처음 시작한 ‘푸드스타트업’ 연구개발 지원 사업이 유망한 창업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견인하는 역할을 하였다” 며, “올해는 더 많은 기업들이 시장에 안정적으로 정착 할 수 있도록 지원대상 및 규모를 확대하여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