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한농대, 9월13일부터 신입생 모집

2023학년도 한국농수산대학교 9월 13일부터 10월 4일까지
일반전형 240명...2022년 10월 11일부터 10월 20일까지 원서접수

한국농수산대학교(김승희 총장 직무대리)는 2023학년도 신입생 570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이번 입시에서는 특별전형과 일반전형으로 각각 구분하여 영농의지가 확고한 신입생을 선발할 예정이다.

 

특별전형은 영농·영어기반 평가점수를 반영하지 않는 전형으로, 원서접수 기간은 2022년 9월 13일부터 10월 4일까지이다.

 

특별전형에서는 ▲농수산인재전형 135명, ▲도시인재전형 135명, ▲지역균형인재전형 60명, 총 33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일반전형에서는 교과 영역, 출석 및 영농·영어기반 점수를 합산하여 선발하고 원서접수 기간은 2022년 10월 11일부터 10월 20일까지이며, 24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농수산인재전형과 도시인재전형은 전공으로 모집하며, 지역균형인재전형과 일반전형은 다양한 농업 분야와 융합 및 농수산업의 4차 산업화 대응력 등을 향상시키기 위해 학부로 모집한다. 학부 입학 학생들은 1학년 1학기 동안 다양한 분야의 수업을 통하여 세부 전공을 결정하고, 2학기부터 전공을 선택하여 교육을 이수하게 된다.

 

이번 신입생 모집에서는 영농의지가 확고한 인재 선발을 위하여 모든 전형에 심층 면접을 도입하고 면접 평가의 반영 비율을 40%까지 확대하였으며, 지역별 농가 및 농업 인구 비율 등을 고려하여 지역별 우수한 농업 인재가 골고루 유입될 수 있도록 ‘지역균형인재전형’을 신설하였고, 자기소개서 작성 간소화 등 지원 학생 중심으로 입시제도를 개선하였다.

 

참고로 한농대는 영농·영어 의지 중심의 인재 선발, 다양한 학생 교육 프로그램 운영과 졸업 후 맞춤형 정착 지원 등을 통하여 입학부터 졸업 후 영농 정착까지 단계별로 지원함으로써 미래 농어업을 선도하는 디지털 농어업 인재를 육성하는 국립대학이다.

 

재학 중에는 여러 분야의 국내외 농업연수, 4학년 과정인 전공 심화 교육 등으로 농업 전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도록 교과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학생들이 졸업 후에도 영농·영어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김승희 총장 직무대리는 “영농·영어 의지가 뚜렷한 우수 인재에게 4차 산업 시대에 걸맞은 디지털 농수산업 교육을 하여, 한농대 학생들이 미래 농수산 최고경영자(CEO)로서 우리나라 농업에 핵심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공간계획법’ 순회 설명회... 6일 호남권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1월 30일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농촌공간계획법’) 경기‧강원권역 설명회를 개최했다.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공동으로 주최‧주관한 이번 설명회는 새로운 법률 제정에 앞서 경기‧강원권역의 관계 기관, 전문가 등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열었으며. 법률 제정과 관련한 쟁점과 이슈를 논의하는 전문가 좌담회를 포함해 제28차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병행 개최했다. 설명회의 첫 번째 발표로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심재헌 연구위원이 농촌공간계획제도 추진의 배경과 농촌재생사업 사례에 대해 설명했다. 심 연구위원은 농촌지역에 대한 중장기 공간계획이 사실상 부재한 상황에서 농촌의 난개발과 저개발 문제가 지속되어온 문제점을 제기하며, 시‧군에서 농촌공간계획을 수립하고 농촌특화지구 등을 통해 농촌다움을 유지‧조성해 갈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국내외 관련 사례를 들어 농촌공간계획 도입 시 기대되는 효과와 고려할 사항들에 대해 밝혔다. 두 번째 발표로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정책과 허창각 서기관은 농촌공간계획 법률안의 제정 방향과 주요 내용에 대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