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국농업기술진흥원, 경영평가 5년 연속 ‘우수’

- ‘스마트농업’ 미래 농산업 진흥 견인, 경제 활력 기여 인정 받아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은 기획재정부에서 주관한 ‘2021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 결과 종합 A등급을 획득하여 5년 연속 우수 공공기관으로 평가받았다고 밝혔다.

 

경영실적평가는 공공기관의 자율책임경영체계를 확립하기 위해 기획재정부 주관으로 매년 실시하며, 2021년도에는 총 130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평가가 진행되었다.

 

20일 정부에서 발표한 ‘2021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결과’에 따르면 평가대상 공공기관 130개 중 단 17%(23개)만 우수등급(A)을 달성하였으며, 강소형에서는 농진원을 포함한 5개 기관만이 A등급을 획득했다.

 

농진원은 침체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 미래 농산업 진흥을 견인한 역할을 인정받아 5년 연속 A등급 달성, 명실상부 우수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 하였다.

 

특히 △스마트 농업 기술의 표준화 및 고도화, 신속한 현장 확산으로 농업 선진국과의 기술격차를 빠르게 줄였다는 점 △저탄소 농업기술 보급으로 농식품 부문 온실가스 161천톤CO2을 감축한 성과 등 혁신기술을 기반으로 선진농업을 조기 구현한 점이 좋게 평가를 받았으며,

 

△중소기업·소상공인을 위한 기술, 제도적 지원을 확대하여 중기벤처부 동반성장 평가 최우수 등급을 획득, △경제위기에도 불구하고 지속가능한 민간 일자리 1,417명을 창출했다는 점이 우수사례로 평가받았다.

 

농진원 안호근 원장은 공공기관 경영평가에서 우수한 등급을 달성한 데 대해 “농진원, 그리고 농업인·농산업체가 함께 만든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올해도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농업인·농산업체가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창출할 것을 약속드리며,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의 새로운 이름에 걸맞게 ‘기술혁신 기반 미래농업’을 구현으로 행복한 농업·농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