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검역본부 구제역백신연구센터, 국가연구개발사업 추적평가에서 최고 등급 획득

- 100여 건 이상의 연구성과 도출 등 연구센터 운영 성과 우수성 인정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가연구개발사업 추적평가에서 ‘구제역백신연구센터건립사업’이 최고 등급인 ‘우수’ 평가를 받았다.
국가연구개발사업의 추적평가는 최근 종료된 국가연구개발사업을 대상으로 사업 종료 후 5년간 추진성과에 대하여 전문가 그룹의 평가를 거쳐 최종 등급이 결정된다.

올해는 11개 부처 총 23개 국가연구개발사업을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우수 판정을 받은 사업은 검역본부 ‘구제역백신연구센터건립 사업’을 포함한 7개 사업이다.

이번 추적평가에서 구제역백신연구센터는 구제역바이러스를 안전하게 취급하기 위한 생물안전 3등급 연구시설을 효율적으로 운영한 점과 구제역 백신 국산화 연구를 위한 업무․조직․시설을 최대한 효율적으로 운영하여 특허등록 20건, 표준기술활용 46건, 국제학술지 논문게재 40건 등 우수한 연구성과를 도출한 점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편, 구제역백신연구센터는 4개의 연구실로 구성되어 구제역 백신주 분석과 개발, 제조공정 연구, 백신 평가 등 구제역 백신과 관련된 전주기적 연구를 수행하고 있으며 민간업체와의 산업체 공동연구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검역본부 최정록 동식물위생연구부장은 “지금까지는 구제역 백신 국산화를 위한 연구에 매진해 왔었지만, 앞으로는 전 세계 구제역 백신 연구를 선도하여 세계적으로 가장 우수한 품질의 구제역 백신을 개발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