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포커스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공공기관 경영평가 ‘3년 연속 A등급’ 획득

- 식품안전 디지털 전환 강화 및 식품 소비 트렌드 변화에 적극 대응 등으로 A등급 획득
- 조기원 원장 "새 정부의 지속가능한 식품안전관리 실현과 사회적 책임도 적극 이행"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원장 조기원)은 기획재정부에서 주관한 2021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에서 3년 연속 A등급을 획득했다.


총 130개 공공기관(공기업 36개, 준정부기관 57개, 강소형 37개)을 대상으로 진행된 금번 평가에서 24개 기관이 A등급을 획득하였고, 인증원은 강소형 그룹에서 A등급을 획득한 5개 기관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인증원은 ESG 경영을 도입하여 코로나19 극복 및 안전먹거리 공급확대에 주력하고, 식품 소비 트렌드 변화 및 사회적 이슈에 적극 대응하는 등 식품안전 강화를 위해 노력한 점을 A등급 달성 이유로 분석했다.

 


특히 ▲식품업체의 어려움 극복을 위한 제2차 따뜻한 HACCP으로 규제완화 및 수수료 등 비용 경감 ▲식품안전 디지털 전환을 위한 협업 및 맞춤형 지원으로 ‘스마트 HACCP’ 확대 ▲해외소재 김치공장 ‘HACCP 최초 인증’으로 수입김치 안전관리 강화 ▲유관기관 간 협업을 통한 사회적 경제 기업에 대한 HACCP 인증 지원 노력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조기원 원장은 “끊임없는 환경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국민의 안심먹거리 공급이라는 본연의 사업을 안정적으로 수행하기 위하여 전 직원이 함께 노력한 결과”이며, “아울러 새 정부의 국정과제에 부합한 과제를 적극 발굴하여 지속가능한 식품안전관리를 구현함으로서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도 적극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