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협동조합 기업... 농업가치 창출에 박차"

- 농협, ‘22년도 경제지주 자회사 사장단 간담회 개최
- 우성태 대표 "협동조합기업으로서의 정체성을 가슴에 새기고 농업적, 사회적 가치를 창출" 강조
- 농업경제부문 사장단, 대외 여건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위기 극복 다짐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농업경제부문은 우성태 대표이사와 13개 소관 자회사 사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16일 경기도 여주에서 간담회를 열고, 미래 혁신방안을 논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농협 사업구조 개편 10년을 맞이하여 그간의 공과를 돌아보고 미래 혁신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각 자회사는 당면현안과 경영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지속가능한 경영기반 구축을 위한 혁신전략을 재점검했다. 

이날 우성태 농업경제대표이사는 금리 인상에 따른 재무리스크 대비를 비롯해, 제조 무역부문 자회사에 대해서는 환율상승 및 원자재 수급 불안정에 따른 사전 대응, 유통 식품부문 자회사에 대해서는 거리두기 해제에 따른 소비심리 개선을 활용한 사업활성화 추진을 당부했다.

또한, 지속가능한 사업모델이 되기 위해서는 경영목표 달성뿐 아니라 협동조합기업으로서의 정체성을 가슴에 새기고 농업적,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해 참석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우성태 농업경제대표이사는 “급변하는 대외 여건으로 인해 경영 전반에 대한 불확실성이 큰 상황”이라면서, “경영목표 달성을 위해 회사별 여건에 맞는 맞춤형 혁신전략을 수립하여 차질없이 이행해달라”고 강조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