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호반그룹 대아청과, 성산일출봉농협과 맞손 잡아

- 국내 최대 월동무 공급단체와 가락시장 도매법인과 협약
- "월동무 생산기반 안정과 제값받기에 공동노력하기로 약속"

 

대아청과㈜(대표 박재욱)와 성산일출봉농협(조합장 강석보)은 3일 성산일출봉농협 친환경APC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재욱 대표와 강석보 조합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국내 최대 월동무 생산자 단체인 성산일출봉농협과 수도권 공급을 책임지고 있는 대아청과는 월동무 생산기반 안정과 농산물 제값받기에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대아청과는 제주도 월동무의 안정적인 수도권 공급과 농가소득 향상 등을 위해 조합과 긴밀히 협력해나갈 예정이다.

 


강석보 조합장은 “제주 월동무를 제일 많이 취급하고 있는 대아청과와 업무협약을 맺게 되어서 진심으로 기쁘다”며 “농산물 생산원가 상승과 소비침체로 산지여건이 어려운데 이번 업무협약으로 제주도 농산물의 판로 확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재욱 대아청과 대표이사는 “30년 가까이 인연을 맺어온 성산일출봉농협과의 업무협약은 그 자체만으로도 의미가 크다”며, “우리나라 무 소비량의 절반을 책임지고 있는 제주 월동무 생산 농가분들에게 이번 협약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아청과는 지난 4월 제주월동무 저장물량 전수조사결과를 발표하고, 월동무 생산농가의 안정적 가격을 지원하였으며, 지난해에는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하는 등 농어촌 지원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