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복지

농협 상호금융자산운용본부, '대파농가' 일손돕기

- 서국동 본부장 등 임직원 고양시에서 대파밭 차광망 일손 덜어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자산운용본부는 농번기를 맞이하여 21일 서국동 본부장 등 임직원 20여명이 경기도 고양시 대파 농가를 찾아 대파밭 밭뚝 보수와 차광망 설치 등 농가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코로나19 장기화와 인구 감소 등으로 농촌 인력난이 심화됨에 따라, 농협은 전사적인 농촌 일손돕기를 통해 농가에 일손을 보태는 것은 물론 농업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자리로 삼고 있다.

서국동 본부장은 “고된 작업이었지만 일손돕기를 통해 농가의 근심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릴 수 있어 매우 보람차다”며, “앞으로 자산운용 협력사 등과 합동 일손돕기에 나섬으로써 농업인과 함께하는 100년 농협 구현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정원, 농촌 마을 활성화 위한 사회공헌활동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 귀농귀촌종합센터는 지난 21일, 안성 미리내 마을에서 마을 둘레길과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을 수행하고 현장 간담회를 실시했다. 안성 미리내 마을(체험휴양마을)은 미리내성지, 순례길, 저수지, 농로 등 향토자원을 활용한 농촌체험,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연 30만 명에 달하는 외지인이 찾고 있다. 이번 사회공헌 활동은 최근 코로나 19로 잠시 중단된 미리내 마을의 체험 프로그램 재개를 돕기 위함이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한 직원 12명은 농촌 마을 활성화를 위한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미리내 마을 공규환 권역 위원장은 “농정원과는 2012년, 농촌자원을 활용한 마을 홍보전략 수립 지원을 통해 처음 교류하게 되었으며, 이후에도 농정원은 농산물 소비촉진과 온라인 마케팅 주민역량교육, 농촌체험 프로그램 등 지속적인 활동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농정원은 농촌과 함께하는 재능기부 및 도농교류 공동체 활동 참여를 통한 전문기관으로 활약하며, 농어촌 재능기부 활성화와 농업·농촌 활력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조경익 센터장은 “농정원은 개원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