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농협물류, MZ세대와 '물류혁신' 간담회 개최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계열사인 농협물류는 지난 14일 임관빈 대표이사와 디지털 물류혁신을 선도해 나갈 MZ세대 위원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했다.

농협물류는 지난해부터 자유로운 소통을 통한 유연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MZ세대위원회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3기가 활동 중이다. MZ세대 위원들과의 간담회는 대표이사와 젊은 직원 간 소통을 통해 소속감을 고취하고 물류의 디지털 전환을 논의하는 자리가 되고 있다.

 


또한 이날 간담회에서는 위원별로 ‘범농협 산지농산물 구독 플랫폼’, ‘빅데이터 기반 4PL 디지털 컨설팅사업’ 등 신사업 아이디어를 발표해 사업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참신한 전략과 열정을 엿볼 수 있었다.

MZ세대위원회 위원들은 이날 발표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오는 7월까지 구체적인 실행계획을 수립해 사업을 제안할 예정이다.

농협물류 임관빈 대표이사는 “지난해 MZ세대위원회 1․2기의 성공적인 활동에 이어 올해 3기도 물류의 디지털화를 이끌 주역으로 성장해나가길 바란다”며, “물류업계 TOP10 진입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정원, 농촌 마을 활성화 위한 사회공헌활동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 귀농귀촌종합센터는 지난 21일, 안성 미리내 마을에서 마을 둘레길과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을 수행하고 현장 간담회를 실시했다. 안성 미리내 마을(체험휴양마을)은 미리내성지, 순례길, 저수지, 농로 등 향토자원을 활용한 농촌체험,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연 30만 명에 달하는 외지인이 찾고 있다. 이번 사회공헌 활동은 최근 코로나 19로 잠시 중단된 미리내 마을의 체험 프로그램 재개를 돕기 위함이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한 직원 12명은 농촌 마을 활성화를 위한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미리내 마을 공규환 권역 위원장은 “농정원과는 2012년, 농촌자원을 활용한 마을 홍보전략 수립 지원을 통해 처음 교류하게 되었으며, 이후에도 농정원은 농산물 소비촉진과 온라인 마케팅 주민역량교육, 농촌체험 프로그램 등 지속적인 활동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농정원은 농촌과 함께하는 재능기부 및 도농교류 공동체 활동 참여를 통한 전문기관으로 활약하며, 농어촌 재능기부 활성화와 농업·농촌 활력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조경익 센터장은 “농정원은 개원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