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복지

농신보, 농어업인 보증지원 8조 2천억원 풀어

- 유찬형 이사장 "스마트팜 육성과 청년농 보증지원 강화로 활력 기대"

URL복사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유찬형)은 21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화상회의실에서 '2022년 신용보증 사업추진 전략회의' 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유찬형 농신보 이사장(농협중앙회 부회장)과 이방현 농협중앙회 농신보 담당 상무 및 전국 보증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임 농신보 센터장 임용장 교부, 2021년 업적 우수사무소 시상, 2022년 사업목표 달성 및 윤리경영 실천결의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올해 농신보에서는 8조 2천억 규모의 신규보증을 지원할 계획이며, 청·장년 창업농 및 스마트팜 지원 등 미래 첨단 농업 육성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업인 보증지원에도 힘쓸 계획이다.

유찬형 농신보 이사장은 “농어업인들의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신규보증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특히, 스마트 농업 육성과 청년농 성공정착을 위한 보증지원을 강화하여 농어촌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