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호반그룹-대아청과-강원도 ‘고랭지채소 유통선진화 협약’ 맞손

- 호반그룹 대아청과, 고랭지채소의 안정적인 수도권 공급과 농가소득 향상 등 위해 강원도와 협력
- 고랭지배추 산지 집하시설 건립에 활용할 농어촌상생협력기금 1억원도 함께 전달
- 호반그룹,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출연 등 농어촌을 위한 지원 활동 지속

URL복사

 

호반그룹이 농어촌과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에 꾸준히 노력한다.
호반그룹 대아청과(대표 박재욱)와 강원도(도지사 최문순)는 16일 강원도청에서 ‘고랭지채소 유통선진화 및 상생발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 김선규 호반그룹 총괄회장, 박재욱 대아청과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호반그룹과 대아청과는 강원도 고랭지채소의 안정적인 수도권 공급과 농가소득 향상 등을 위해서 협력해나갈 예정이다. 이날 호반그룹은 상생발전 노력의 일환으로 고랭지배추 산지 집하시설 건립을 위한 농어촌상생협력기금 1억원도 함께 전달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호반그룹과 대아청과에서 농어촌 상생협력을 위해 노력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번 업무 협약으로 선진화된 고랭지채소 유통 시스템을 구축하고, 강원도 농산물의 판로 확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선규 호반그룹 총괄회장은 “앞으로도 호반그룹은 농어촌과 함께 상생발전 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박재욱 대아청과 대표이사는 “가락시장의 배추 하차거래 시책 예정으로 포장 및 파레트 작업 여건이 어려운 고랭지배추 생산농가들의 고심이 크다”며, “산지 집하장 건축 지원이 농가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그룹은 지난 3월 한파로 큰 피해를 입은 해남군 겨울배추 생산농가에 복구 지원금 1억원을 전달했고, 지난 10월에는 남해군 마늘농가에 포장자재비 5천만원을 지원하는 등 농어촌 지원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