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SJ산림조합, 연 최대 13% 이자금리 선보여

URL복사

-최창호 회장 "임업전문 금융기관으로서 우리나라 산림의 가치를 높이는 다양한 상품 출시할 것"

- SJ산림조합 상부(常富)상조(相助) 정기적금 출시

-2월 22일부터 월 최대 30만원까지 선착순 5,000명 한정판매

 

 

지난 반세기 동안 우리나라 푸른강산을 지켜온 SJ산림조합이 SJ산림조합상조와 함께 기본금리에 우대금리까지 더하여 연간 최대 13%를 주는‘SJ산림조합 상부(常富)상조(相助) 특판 정기적금’을 200억원 한도로 오는 5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판매한다고 밝혔다.

 

2월 22일 출시 예정인 ‘SJ산림조합 상부(常富)상조(相助) 특판적금’은 정액적립식 정기적금 상품으로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가입 가능하며, 가입기간은 12개월, 납입금액은 월 최대 30만원 이하다.

 

SJ산림조합금융과 SJ산림조합상조, 신한카드사가 함께하는 행사의 적용 금리는 전국 산림조합 영업점별로 차이가 있다. 특별우대금리는 SJ산림조합 상조 “숲365” 상품(월 2만원)에 가입한 고객이 산림조합 금융창구에서 적금 개설시 최대 11%의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으며, 상조 1구좌당 정기적금 1계좌이면 여러 계좌 개설도 가능하다.

 

산림조합중앙회 관계자에 따르면 "조합원·준조합원의 경우, 이자소득세가 감면되는 세금우대 저축으로도 가입 가능하고 신한 SJ상조 제휴카드로 자동이체시 상조납입금이 월 1만원으로 50% 할인된다"며 "행사는 한도액 소진시 조기 마감될 수 있으니 서둘러 주시길 바란다"고 귀띔했다.

 

 

최창호 산림조합중앙회장은 "최근 코로나19 및 경기침체의 영향으로 저금리가 장기화 되고 있어 목돈마련을 준비하는 서민들의 어려움이 많은데 우리나라 산림을 울창하게 가꾼 주역인 SJ산림조합금융은 지속적인 제휴사업을 통해 고객 여러분들께 더 많은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히며, “앞으로도 임업전문 금융기관으로서 우리나라 산림의 가치를 높이고 고객입장에서 먼저 생각하는 SJ산림조합금융의 다양한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니 국민 여러분의 많은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임산물 불법채취, ‘산림경찰’과 ‘암행 드론’이 나선다
- 5월 말까지, 산림사법 인력 2,000여 명 투입... 적발 시 엄중 처벌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본격적인 임산물 생산철을 맞아 산나물·산약초 무단채취 등 불법행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오는 4월 1일부터 5월 말까지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산림청, 지방산림청, 국유림관리소, 지방자치단체가 함께하는 이번 특별단속에는 산림특별사법경찰, 청원산림보호직원, 산림드론감시단 등 총 2,000여 명의 단속인력이 투입된다. 울창한 산림 내에 있는 전문채취꾼 등을 산림드론을 띄워 효율적으로 적발·감시하고, 주요 산나물 자생지 등은 산림특별사법경찰 등이 현장 단속을 병행할 예정이다. 주요 단속 대상은 ▲ 산림소유자의 동의 없이 산나물·산약초를 채취하는 행위 ▲ 조경수 불법 굴취 ▲ 특별산림보호대상종 불법채취 ▲ 인터넷 동호회 불법 채취 활동 등이다. 특히, 인터넷 모집책 및 차량 등을 이용한 전문 채취꾼들의 불법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아울러 산림 내 허가된 장소 외의 취사, 오물투기 및 입산금지 구역 무단출입 등에 대한 단속도 실시한다. 국유림, 사유림 등 산림 관할에 상관없이 강도 높은 책임단속을 실시하고, 불법행위가 적발된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