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농림축산식품’에 관심 있는 누구나! ‘iPET 혁신 아이디어 공모’

URL복사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병석)은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혁신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오는 10월 20일까지 대국민 대상 iPET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국민이 직접 제안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기관 운영 및 사업 분야와 연계시켜 국민 체감 가능한 혁신성과를 창출하고자 2018년부터 매년 시행해 오고 있다.

 

iPET 혁신 아이디어 공모는 일자리 창출, 안전·상생 및 규제개혁 등 총 3개 분야로 나눠 진행되며 평가원 업무와 관련된 내용으로 응모하면 된다. 이번 공모는 농림축산식품 분야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이메일을 통해 접수 가능하다.

 

iPET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은 1차 내부 심사, 2차 외부위원 심사를 거쳐 11월 초 최종 수상작이 결정될 예정이며 선정된 아이디어는 ▲최우수상 100만원(1명), ▲우수상 50만원(2명), ▲장려상 5점(20만원)을 수여한다.

 

선정된 아이디어는 농기평 내 국민참여혁신단 등 국민소통 채널을 통한 심층 검토를 거쳐 실무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홈페이지 알림마당 내 공지사항의 ‘2020 국민과 함께하는 iPET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 시행 공고’ 게시글을 확인하면 된다.

 

 

농기평 오병석 원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는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국민과 함께 고민하고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자 한다.”라며, “공모전 시행을 통해 국민체감 혁신 성과를 적극적으로 창출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지 투기차단법 가동 ... 취득자격 심사부터 사후관리까지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7월 23일 농지법, 농어업경영체법, 농어촌공사 법 등 농지관리 개선을 위한 개정법률안 3건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입법으로 농지 취득자격 심사 및 사후관리 강화, 농업법인 등의 농지 관련 불법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및 부당이득 환수제 도입 등 농지 투기 억제를 위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되었다. 농지법은 지자체 농지위원회 설치 등 농지취득자격증명 심사 강화, 이용실태조사 정례화 등 사후관리 강화, 불법 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등 투기적 수요 억제를 위한 핀셋규제 제도화가 가능해졌다. 또, 농업경영체법은 사전신고제 도입, 법인 실태조사 강화, 부동산업 금지 및 금지된 부동산업 영위 시 벌칙 및 과징금 도입 등을 담았다. 농어촌공사법은 한국농어촌공사에 농지 현황 조사·감시, 정보 수집·분석·제공 등 농지 상시 관리 기능을 수행하는 “농지은행관리원”을 설치할 수 있는 법적근거도 마련했다. 이번 3건의 법률안은 지난 3월 29일 발표한 관계부처 합동 부동산 투기근절 및 재발방지대책 및 농식품부 농지관리 개선방안에 따른 후속 입법조치이다. 3건의 개정법률안은 국무회의, 대통령 재가를 거쳐 공포될 예정이다. 김현수 농식품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