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한국마사회-렛츠런재단 '반부패' 협약

경영·인권경영·갑질근절...반부패 청렴 MOU 체결로 ‘Win-Win’

URL복사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은 지난 24일 한국마사회 본관에서 렛츠런재단과 청렴업무 협약강화를 위한 반부패 청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한국마사회 정기환 상임감사위원, 렛츠런재단 최인용 이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상호 간의 협력과 교류를 약속하며 협약서 서명과 기념 촬영이 진행됐다.

 

렛츠런재단은 국민의 복지증진과 말산업 위상 제고를 위해 2014년 3월에 설립된 사회공헌 재단으로 이번 반부패 청렴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청렴경영·인권경영·갑질근절을 위한 정보교류, 캠페인 시행, 제도개선 등 함께 추진이 가능한 시책을 적극 검토해 상호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한국마사회와 렛츠런재단은 이번 반부패 청렴 MOU 체결을 계기로 한국마사회-렛츠런재단 상호 간에 청렴문화를 공유·확산하고 양 기관의 청렴도 또한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올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청렴하고 공정한 한국마사회’라는 비전을 내걸고 부패요인 제거, 청렴 생태계 조성, 청렴문화 전파, 청렴소통·사회적 연대라는 4대 추진전략과 이를 위한 8개 추진과제 및 20개의 세부과제를 선정하는 등 강도 높은 청렴 정책을 추진 중이다.

 

여기에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비상 경영 체제 하에서 임직원의 부패행위 및 복무체계 모니터링과 임직원의 청렴의식 수준을 높이기 위한 청렴교육을 연중 실시하는 등 부패 제로화를 위한 노력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한국마사회 정기환 상임감사위원은 ‘사업의 결과만큼이나 사업 추진과정에서의 공정성과 투명성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이번 협약을 통하여 한국마사회와 렛츠런 재단이 사회적 책무를 충실히 이행하여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경마중단… ‘축발기금’ 고갈 현실화
[특/별/기/획] 말산업 긴급진단… ‘축발기금’ 고갈예고로 축산업 최대 위기! -축발기금 출연금 막히면 국내 축산·말 생산 농가 생계위협 직면과 농축산업 붕괴 위기 -초중고교 무상우유급식 차질과 국내 축산업 경쟁력 상실 우려까지 파장 일파만파 -마사회 최근 5년간, 연평균 축발기금 출연 규모 1,558억원 -매년 정례적 납부 기금은 경마사업 통한 한국마사회 출연금 유일 -축발기금 출연재원 한국마사회 납입금 약 3조원… FTA지원 등 한시적 정부출연금 1.2조원 ◇ 축발기금은 축산업 발전의 원동력 축산발전기금은 축산업 발전과 축산물의 원활한 수급·가격 안정을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축산법 제47조에 근거 설치되었으며, ‘74년 한국마사회의 특별적립금을 재원으로 설치된 ‘축산진흥기금’을 모태로 운영되고 있는 상황이다. 축산법 제44조는 축발기금의 재원마련은 ▲정부의 보조금 또는 출연금, ▲한국마사회의 납입금, ▲축산물 수입이익금, ▲차입금, ▲초지법에 따른 대체초지 조성비, ▲기금운영 수익금 등으로 규정하고 있으며, ‘19년 말 기준 총 9.8조원을 조성해 놨다. 또 축산법 제47조에서는 축산발전기금 용도를 ▲축산업 구조 개선과 생산성 향상, ▲가축과 축산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