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뉴스

농협유통, 오색 '영양쌀' 선보여

오색 '영양쌀' 홍국·루테인·버섯·클로렐라·강황쌀 등 다섯가지 알록달록한 하나로 컬러 영양쌀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정연태)은 간편하게 밥에 넣어 먹을 수 있는 홍국·루테인·버섯·클로렐라·강황쌀 등 다섯 가지 알록달록한 하나로 컬러 영양쌀을 할인 판매한다.

 

하나로 컬러 영양쌀은 경기도 여주 진상미에 홍국 분말(모나콜린K), 루테인(마리골드 추출물) 성분, 버섯(상황·영지버섯·동충하초) 추출액,  클로렐라 분말, 강황(울금) 분말 등의 영양 성분을 쌀에 크랙 없이 투입·코팅하는 특허 기술로 만든 쌀이다.

 

‘씻지 마세요’ 하나로 컬러 영양쌀은 깨끗이 씻어 나온 쌀로 일체의 화학첨가물과 인공색소가 없다. 밥할 때는 백미를 깨끗이 씻어 준비하고,  하나로 컬러 영양쌀은 백미의 20%를 섞어 지으면 된다.

 

농협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는 홍국쌀 12,400원(1kg), 루테인쌀 12,400원(1kg), 버섯쌀 12,400원(1kg), 클로렐라쌀 11,200원(1kg), 강황쌀 11,200원(1kg)을 4월 15일(수)까지 할인 판매한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도시 구직자와 구인농가 연결 ‘도시-농촌 인력중개 시스템’ 구축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5월 25일부터 도시 구직자들을 위한 ‘도농 인력중개 시스템’을 구축·운영한다. ‘도농 인력중개 시스템’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늘어나고 있는 도시의 구직자와 농업 일손부족 문제를 겪고 있는 농가를 온라인으로 중개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그동안 전국 농촌인력중개센터는 주로 지역내 홍보 등을 통해 인근 지역 구직자를 모집하여 희망농가와 연결하는 방식으로 운영되어 왔다. 최근 농업 일자리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이 높아지는 반면에, 농촌은 일손 구하기가 어려워짐에 따라 온라인 ‘도농 인력중개 시스템’을 구축하여 거주지역에 상관없이 농업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구직자를 모집할 수 있도록 하게 된 것이다. 농식품부는 ‘도농 인력중개 시스템’을 이용하여 농업 단기일자리에 참여하는 근로자에게 농가가 지급하는 임금과 별도로 교통·숙박·보험을 지원한다. 5월부터 도시 근로자를 위해 거주지에서 해당 인력중개센터까지 이동하는 교통비(KTX, 고속버스, 2인이상 이동시 승용차유류비), 숙박비(2일이상 근로시 1박당 최대 5만 원)지원을 확대했다. 또한 농작업 경험이 부족한 근로자를 위해 숙련자와 함께 영농작업반 편성하여 농가에 배정하고 일자리 제공 농가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