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농협상호금융 '꽃피는 새봄맞이 캠페인'

코로나19로 어려운 농업인 지원을 위한 꽃 나눔행사 가져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19일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영동농협  본점에서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꽃과 마스크를 증정하는 꽃피는 새봄맞이 고객 캠페인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려움을 겪는 관내 화훼 농가를 돕고, 봄을 맞이하는 고객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전달하는 상생의 장을 마련하기 위하여 기획되었다.

 

고객들은 “어려운 화훼농가도 돕고 예쁜 꽃도 받으니 겨우내 움츠러들었던 마음에 생기가 도는 것 같다”며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한 행사 취지에 적극 공감하였다.

소성모 상호금융대표이사는 “요즘 코로나19로 인하여 힘들어하는 농업인과 국민들이 많다”면서 “꽃을 통해 화훼 농업인과 국민 여러분의 마음과 어깨가 활짝 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상호금융은 3월말까지 6주동안 전국 지역본부를 통해 꽃피는 새봄맞이 농축협을 테마로 객장 내 화분비치, 꽃을 이용한 마케팅 등 화훼농가와 상생할 수 있는 캠페인을 이어갈 계획이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이달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이강삼 대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이달(6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人)으로 경상남도 하동군 ‘슬로푸드 주식회사 농업회사법인’의 ‘이강삼 대표’를 선정했다. 이강삼 대표는 지역 제조업체 25개소를 법인 내 회원사로 영입하여 매실·배 영농조합법인 등 생산단체와 생산물 수급협약을 통한 통합가공시스템을 구축하고, 도라지 배즙 등 개발제품의 공동판매 전략으로 농촌융복합산업화에 성공하였다. 슬로푸드는 산지조직 규모화를 통해 소규모 제조업체와 생산자 간 개별계약 시 발생할 수 있는 수급 불안정성을 낮추고, 지역농산물의 대규모 계약재배(배, 매실 등 약 550톤)를 통해 농가 소득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품질관리를 위한 생산책임제를 도입하고, 하동벤처농업협회 등 지역단체와 협력하여 회원사 대상으로 경영·식품위생·마케팅 컨설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지역단위 가공제품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슬로푸드는 전자상거래(오픈마켓, 소셜커머스 등) 및 홈쇼핑(NS, 아임쇼핑 등) 등 다양한 판로를 개척하고, 국내시장 외 미국, 호주, 중국까지 판매를 확대하여, 최근 3년간(2017~2019년) 연평균 매출액 약 20억 원 이상 달성했다. 특히, 다양한 유통채널의 직접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