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농협유통, 국내산 레몬 첫 출하!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이수현)은 10일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청정 제주도에서 나고 자란 국내산 레몬을 첫 출하하였다.

 

이번에 첫 출하한 레몬은 물 맑고, 공기 깨끗한 청정 제주도에서 생산되었으며, 수입품 레몬과 비교했을 때 잔류 농약과 보존제가 없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비타민C가 풍부하게 들어있어 감기 예방에 탁월하고, 각종 항산화 물질이 풍부해 피부 개선과 노화를 늦춰주며, 노폐물 배출 및 몸속에 쌓인 독소를 제거하여 해독작용을 한다.

 

특히 레몬은 껍질에 영양분이 풍부한 과실이기 때문에, 믹서기나 착즙기에 껍질까지 통째로 갈아서 먹는 것이 좋다. 보관할 때는 종이나 키친타월에 싸서 비닐이나 지퍼백에 담아 서늘한 곳이나 냉장고에 두면 수개월간 보관이 가능하다.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는 이번에 첫 출하한 레몬을 100g에 1,200원에 판매한다.

 

농협유통 관계자는 “수입 레몬에 비해 아직 국산 레몬은 소비자에게 익숙하지 않아, 다양한 장점을 적극 홍보하겠다.”면서, “고객분들이 많이 구매를 해주시면, 고객의 건강은 물론 농가 소득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체험·힐링 관광상품 ‘우리 농촌갈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소위 ‘코로나 블루’를 호소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 탁 트인 야외에서 가족단위로 휴식을 취하며 일상의 답답함을 해소할 수 있는 여행지가 어디 없을까.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랠 수 있는 농촌관광상품 ‘우리 농촌갈래?’를 소개했다. ‘우리 농촌갈래?’는 코로나19로 인해 ‘소규모 관광’ ‘야외’ ‘거리두기’ 등 새롭게 등장한 여행 경향에 맞춰 지역별 특화된 농촌관광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농촌진흥청은 전국 시‧군농업기술센터가 추천한 농촌관광상품 가운데 1차로 10점을 선정하고, 2차로 10점을 추가해 총 20점을 엄선했다. 관광상품은 가족단위 소그룹이 ‘농촌체험’ ‘힐링’ ‘미식’ 등 주제별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짜여져 있다. 경남 함양의 ‘함양 찐추억, 비우go! 채우go!’는 목공예‧전래놀이 체험, 숲속놀이, 개평한옥마을과 남계서원 탐방, 선비문화탐방로 체험, 산양삼농장에서 삼 캐기 체험 등 농촌다움을 경험할 수 있는 상품이다. 강원 춘천의 ‘금이야 옥이야 농촌치유프로그램’은 국내 유일의 연옥광산이 있는 금옥골 마을의 생태와 경관자원을 활용한 상품으로 마을 내 옥(玉)동굴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