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경제

산림청, 산지정보시스템 기능 개선을 위해 일시 중단

산지정보서비스 안정성 강화, 속도 개선 등 국민 불편 해소 기대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산지정보시스템(FLIS)’의 기능 개선을 위해  지난 11월부터 내년 2월까지 시스템 운영을 일시 중단했다.

 

산림청은 산지정보(필지·위치·산지구분 등)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산지 정보를 국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산지정보시스템(FLIS, Forest Land Information System)을 운영하고 있다.

 

산지정보시스템은 국민들이 산지의 용도 현황, 필지·토양·임상 정보, 규제지역 등 산지 정보를 쉽게 검색할 수 있는 인터넷 시스템과 실무 담당자들의 정보구축을 위한 내부 업무용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번 시스템 일시중단 조치는 정부의 국가공간정보 정책에 맞추어 노후화된 산지정보시스템을 정부 전용 G-클라우드로 전환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를 통해 시스템의 보안과 안정성을 강화하고 용량과 속도를 개선하는 등 국민 불편 사항을 해소한다.

 

한편, 산지에 대한 규제지역 등의 정보는 시스템 중단과 상관없이  검색이 가능하도록 하여 시스템 일시중단 조치에 따른 국민의 불편을 최소화했다.

 

이미라 산림복지국장은 “산지정보시스템 기능개선을 통해 보다 나은 산지정보서비스를 제공하여 국민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면서 “앞으로도 참여와 협력으로 정부혁신을 실현하는 산지관리 정책을 펼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한국농촌경제연구원 ‘2020 농업전망 대회’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월 22일(수) 오전 9시 30분부터 롯데호텔 3층 크리스탈볼룸(서울 송파구 잠실동)에서 ‘농업·농촌 포용과 혁신, 그리고 지속가능한 미래’라는 주제로 ‘농업전망 2020’ 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23회가 되는 농업전망 대회는 농업계 최대 행사로, 매년 전국의 농업인과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우리 농업과 농촌을 둘러싼 여건을 살펴보고 품목별 수급 전망을 통해 농업인과 정책담당자의 의사를 결정하는 데 큰 역할을 해왔다. 김홍상 KREI 원장이 개회사를,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격려사를,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과 박진도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위원장이 각각 축사를 한다. 대회 1부에서는 김현철 서울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가 ‘글로벌 경제 변화와 한국의 농업’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하며, 국승용 KREI 농업관측본부장이 ‘2020년 농업 및 농가경제 동향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2부에서는 ‘농업·농촌의 포용과 혁신을 위한 농정의 핵심 이정표’라는 대주제 아래 ‘농정 전환’, ‘포용 농촌’, ‘농업 혁신’, ‘수급 관리’ 등 주요 농정 이슈를 주제로 각각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3부에서는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