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축평원, 닭-오리-계란 이력정보 조회서비스 시연회 개최

다음달 '닭-오리-계란이력제' 전면시행 앞두고 이마트에서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장승진)은 내년 1월 닭-오리-계란이력제 전면시행을 앞두고 6일 이마트 성수점(본사)에서 닭-오리-계란 이력정보 조회서비스 시연행사를 개최했다.

 

이력정보 조회서비스는 각 축종의 생산 및 유통과정의 이력정보를 조회하여 소비자가 안심하고 축산물을 소비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77축평원은 18년 11월부터 3차에 걸쳐 시범사업을 실시해오며 생산에서 유통․판매단계까지 이력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해왔다.

 

이번 행사에는 축평원 장승진 원장을 비롯하여 이마트 관계자 및 생산자,유통협회장, 소비자단체장 등이 참석했다.

축평원은 이 자리에서 닭·오리·계란 이력제도의 추진경과를 발표하는 한편, 매장 내 축산물의 이력표시 현황을 살피며 이력번호 조회서비스를 시연했다.

축평원은 닭-오리-계란 이력제 시행을 한 달 앞두고, 제도가 안정적으로 도입되어 정착될 수 있도록 남은 시범사업 기간 동안 미비점 보완에 중점을 둘 방침이다.

 

이 자리에서 장승진 원장은 “축산물 유통의 투명성을 제고하고, 국민이 안전하게 축산물을 소비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한국농수산대학' 첫 국무총리 표창 받아
국립한국농수산대학(총장 허태웅)은 8월 11일(화)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진행한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 유공표창 전수식’에서 개교 이래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한농대는 2008년 국내에서 운영되는 대학 중 유일하게 책임운영기관으로 지정되어 매년 평가를 받고 있으며, 2018년 한농대의 주요 업무 실적과 관련한 2019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에서 처음으로 A등급을 받아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전년도와 비교해 주요 실적이 월등히 높아져 각종 성과지표가 눈에 띄게 상승한 2019년 업무실적에 대한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에서는 평가 최고 등급인 S등급을 받아 우수기관에 선정되어 개교 이래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한농대 허태웅 총장은 “이번에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은 것은 책임운영기관으로 사회적 책무를 성실히 수행하며 한농대 발전을 위해 노력한 전 교직원의 공이 크다고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한농대는 이번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책임운영기관 중 유일의 국립대학’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우리나라 농수산업을 이끌어 갈 청년 인재를 양성하며 국민에게 봉사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