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농식품 ‘품질관리’ 과학화 앞장

노수현 농관원장 “소비자 안심하고 농식품 구입할 수 있는 생산·공급체계 구축할 것”
농관원 시험연구소,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과 협약 맞손 잡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노수현)은 7월 23일(화) 소속기관인 시험연구소와 서울특별시 보건환경연구원이 과학적인 농식품 안전·품질관리에 대한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위하여 업무 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에는 정부 핵심 가치 실현의 하나로 정부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간 상호 협업을 통해 △농식품의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 △유해물질 안전관리 강화 △사료 품질관리 등으로 국민에게 건강한 먹거리 제공을 위한 목적으로 추진하였다.

농관원(시험연구소)의 우수한 과학적 분석법 연구개발 능력과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의 뛰어난 분석 역량 간 상호 협력을 통하여 현장 활용의 효과가 극대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험연구소는 국내 유일의 농식품 원산지검정·연구 업무 수행을 비롯하여 유해물질 분석법 및 사료 표준분석법 등 앞선 기술 개발에 노력해 왔다.

 

보건환경연구원은 풍부한 분석 경험을 바탕으로 시민들의 건강과 반려동물의 복지를 위해 농식품 원산지검정법, 사료 분석방법 등을 도입하여효율적인 관리가 필요하였다.

이에, 두 기관은 그 동안 축적해 온 연구결과의 공동 검증으로 분석법의 공인화를 이룰 수 있게 되었으며, 그 결과 효율적인 현장 지원 분석기반을 갖출 예정이다.

 

농관원 노수현 원장은 “앞으로 양 기관이 정기적인 실무협의회 개최 등 긴밀한 협조와 내실 있는 운영으로, 농업인은 우수한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고 소비자는 안심하고 농식품을 구입할 수 있는 생산·공급체계를 구축하여 국민 먹거리 안정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휴양림' 활성화에 맞손 잡아!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3월 20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대회의실에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공무원연금공단과 3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국립숲체원, 국립산림치유원, 국립하늘숲추모원 등 특화된 산림복지시설 운영을 통해 국민에게 최적의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16년 4월에 개원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이다. 공무원연금공단은 전·현직 공무원 및 그 가족의 생활안정과 복리향상, 노후생활 보장 등을 위해 연금제도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하여 1982년 2월 설립된 인사혁신처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각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산림휴양·복지시설에 대한 주중 이용객 확대 및 은퇴 공무원 재능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책임 공동이행 등을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 협약식에는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 정남준 공무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관계자 약 15명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앞으로 각 기관에서는 ▲산림복지시설 및 자연휴양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설제공 ▲은퇴 공무원과 연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기관 보유시설(산림복지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