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경영평가 3년 연속‘A등급’획득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본부장 정석찬)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으로 실시한 2018년도 기타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 결과 지난해에 이어 3년 연속으로 A등급(우수기관)을 달성하였다.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는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와 관련된 사회적 가치구현 전반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일자리 창출 분야에서 전환 절차의 투명성과 정당성을 유지하고, 정규직 전환 목표(252명)를 달성하였으며, 안전 및 환경 분야에서 산업안전보건위원회를 설치하여 직종별 안전사고 및 유형진단을 통한 현장 개선 등으로 안전사고를 감소하는데 노력하였다. 

또한 중소기업·사회적기업·여성기업·장애인생산품 등의 구매 목표를 모두 달성하여 상생·협력 및 지역 발전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하였다.

아울러,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는 기관의 주요사업인 가축방역사업, 축산물위생사업 등에서 고르게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전 세계로 확산중인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의 국내유입 차단을 위한 사전예방 교육과 대국민 홍보, 확산방지를 위한 가상방역훈련 및 출동시간 단축 등의 초동방역능력 향상으로 아프리카 돼지열병 국내 미발생 유지 노력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정부의 혁신 가이드라인을 적극적으로 이행하기 위하여 혁신 담당 부서를 신설하고 혁신과제에 대한 구성원 공유 및 점검·관리가 비교적 잘 이루어진 점을 긍정적으로 판단하였다.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정석찬 본부장은“창립 20주년인 올해 경영실적 평가 3년 연속 A등급 달성은 임직원들의 끊임없는 노력의 성과”라며,“앞으로 경영관리 체계화를 통해 최고의 현장중심 전문기관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