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aT, 폴란드·스웨덴 우리 ‘농식품 로드쇼’

유통공사 “다양한 한국 농식품, 동·북유럽 신시장 겨냥”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우리 농식품 수출시장을 다변화하기 위해 4월 23일부터 28일까지 폴란드와 스웨덴에서 농식품 세일즈 로드쇼를 개최했다.

aT는 올해 상반기 농식품 수출시장 다변화를 목표로 8개 전략국가를 선정하여 한국 농식품 수출업체 41개사를 유럽, 아시아 등으로 파견하여 우리 농식품 수출시장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폴란드-스웨덴 농식품 세일즈로드쇼에서는 시장다변화 프런티어 11개사가 참가하여 김치, 유자차, 오미자청 등과 같은 대표적인 한국식품 뿐만 아니라 현지 소비트렌드를 반영한 가정간편식품(HMR)에 이르는 다양한 한국식품을 현지 바이어에게 선보였다.

 

폴란드는 유럽 중앙에 위치하여 중동부 유럽 및 북유럽까지 시장 접근이 용이한 지리적 이점과 지속적인 경제성장으로 건강, 웰빙 트렌드 확산 등 식품시장 성장률이 높아 작년에 이어 유럽권역의 최우선 전략국가로 선정이 되었다. 이번 세일즈 로드쇼를 통하여 폴란드 전역에 유통채널을 가진 수입상, 식품제조사 등 15개사가 초청되어 70여 건의 상담이 이루어졌으며 총 235만 달러 상당의 상담 실적이 있었고 향후 수출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폴란드 세일즈 로드쇼에 참여한 수입바이어인 쿠흐니 스비아타(Kuchnie Swiata)의 다리우즈 리터(Dariusz Richter)氏는“에스닉 음식에 대한 폴란드인들의 관심이 일식과 동남아식에서 이제 한식으로 옮겨지고 있다”며 폴란드 시장에서 한국식품의 유망성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스웨덴은 2018년 기준 1인당 GDP가 약 54천 달러로 소비자 구매력이 높으나 춥고 척박한 지리적 특성으로 요리문화가 발달하지 못했다. 수입식품에 대한 관심도가 높고 최근 아시아식품에 대한 인기가 증가하고 있어 한국 농식품의 북유럽 시장 진출 문을 열어 줄 시장으로 평가된다. 현지 수입상 등 7개사가 초청되어 39여건의 상담을 통해 총 345만 달러 상당의 수출상담 실적이 있었고 향후 수출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스웨덴 세일즈 로드쇼에 참여한 수입바이어는 “아직은 한국식품에 대한 인지도가 낮아 시장 진출에는 시간이 다소 걸릴 수 있겠지만” 올해 참가 제품들에 대하여“새롭고 건강하고 기능성까지 겸비하여 스웨덴 소비자의 관심을 모을 수 있을 것이다”고 말하며 한국식품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였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비록 우리 농식품 수출의 對 유럽 진입장벽이 높은 편이지만 현지인들에게 우리 농식품의 인지도를 높이고 신규거래를 알선하기 위하여 현지에서 발로 뛰는 농식품 청년개척단과 이번 세일즈로드쇼에 참여한 시장다변화 프런티어의 협업이 신규시장 개척이라는 좋은 성과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귀농·귀촌인 10명 중 4명 마을리더로 변신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귀농․귀촌인의 농촌사회 정착 과정을 파악하기 위해‘귀농․귀촌인 정착실태 장기추적조사’를한국농촌경제연구원(원장 김창길)과 함께 실시해 종합결과를 발표했다. 본 조사는 ’14년,귀농․귀촌인1,039명의 동의를 받아,준비․이주․정착과정,경제활동,지역사회활동 등의 변화 추이를5년 동안 지속 조사하는 방식으로 추진됐다. 조사결과,귀농․귀촌 후 정착기간이 길수록지역사회활동에 적극참여했으며,35.5%는 마을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특성을 보면조사 대상귀농․귀촌인들은 기존 농업인들보다 상대적으로젊고,다양한 분야에서학위나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었다. 귀농․귀촌 동기로40세 이하에서는 생태적 가치,공동체 등을추구하는대안가치형이 많았고,41세 이상에서는은퇴․전원형이 다수였다. 준비,이주,정착과정은최근귀농․귀촌인일수록준비기간이 길고,준비 교육도 많이 이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사를 시작할 때농지를 구입한경우가41.4%,임차한경우가26.2%였으며,1년 안에54.9%가 농지를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족 단위 이주가 절반 이상(51.4%)이었으며,초기에 혼자 이주했더라도시간이 지나면 가족 합류가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정착 과정의 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