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복지

한국마사회 장수목장, ‘케어팜’으로 사회공헌 활동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는 전라북도 장수에 위치한 한국마사회 장수목장의 보유자원을 활용해 두 가지 신규 사회공헌 사업인 ‘치유농장(케어팜)’과 ‘장수 팜스쿨’을 시행한다.

발달장애인을 위한 ‘치유농장(케어팜)’은 전북지역 5개(전주시, 한국마사회, 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도로공사, 전북바이오융산업진흥원) 공공기관이 동참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한국마사회 장수목장은 올해부터 말을 매개로한 치유프로그램과 함께 ‘치유농장(케어팜)’사업에 신규 참여했다.

 


지난 4월 27일에는 2개의 참여기관(손수레주간보호센터, 더나눔주간보호센터)의 24명의 발달장애인과 교사들이 장수목장 치유농장 프로그램에 처음으로 참여했다. 참여자들은 ‘모형 마차투어’, ‘말 먹이주기’, ‘말 쓰다듬고 사진찍기’ 등 목장의 여유를 즐기고 말과 교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현대인에게 말은 탈것을 넘어 취미활동은 물론 치료를 위한 매개로 각광받고 있다. 대표적으로 신체적, 정신적 장애 극복을 위한 ‘재활승마’는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끄는 치유활동이다.

 

이번 한국마사회의 치유농장 프로그램은 재활승마보다 쉽고 가벼운 방식으로 참여자들에게 정서적 안정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마사회 장수목장 케어팜 프로그램은 5월까지 6개의 기관의 11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장수목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향후 많은 이들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케어팜 활동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국마사회 장수목장은 ‘치유농장’과 함께 보유자원을 활용한 산학협력 프로그램인 ‘장수 팜스쿨’ 사업도 새롭게 선보인다. 고교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장수 팜스쿨은 말산업 분야로 진로를 꿈꾸는 학생들이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주는 무상교육 지원사업이다.

올해 첫 선을 보이는 장수 팜스쿨은 장수목장장이 학교장을, 각 업무 담당자들이 전담교사가 되어 방문 학생들에게 전문 교육을 제공한다.

 

올해는 말 산업 특성화고 4개교를 대상으로 연중 말산업 관련 커리큘럼을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 4월 20일 ’한국경마축산고등학교‘ 학생 36명이 가장 먼저 팜스쿨에 참여했다. 학생들은 전문가들의 특강을 시작으로, 목장의 전반과 세부 시설들을 둘러보는 현장학습을 경험했다.

 


한국경마축산고 김형원 담당교사는 “장수목장의 전문적인 현장을 견학하며 말산업에 대한 학생들의 흥미와 관심을 고양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장수목장과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학생들의 진로 선택의 기회를 넓혀주겠다.”고 밝혔다.

한국마사회 황재기 장수목장장은 “케어팜 및 팜스쿨 참여기관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며 이밖에도 장수목장이 보유한 인적, 물적 자원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할 사회공헌 사업을 지속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파프리카 새요리 발굴!...'제9회 파프리카 레시피 콘테스트' 소비촉진 눈길
[현/장/포/커/스] 제9회 참·참·참 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소비촉진 현장 "와인& 고기와 어울리는 파프리카, 12가지 요리의 옷을 입다" "7월 16일 예선 거쳐 본선에 진출한 12개 요리 현장 경쟁 펼쳐"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회장 조근제)는 파프리카 소비촉진 홍보를 위해 7월 16일(화) 서울 모나코 스페이스에서 '제9회 참·참·참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 셰프 쿠킹쇼'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조근제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장<사진>은 "대한민국에서 안전하게 생산되는 자랑스러운 농산물 파프리카를 활용하여, 실생활에서 적용할 수 있는 레시피를 발굴, 홍보함으로서 파프리카의 소비 촉진과 시장 확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해로 9회째 진행된 행사에서 치열한 예선 경쟁을 통해 12개 팀이 본선에 진출 열띤 경쟁을 펼쳤다. 최근 와인의 소비가 급속도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면서 '와인과도 잘 어울리고 고기와도 잘 어울리는 파프리카 요리'를 주제로 진행 4인까지 1팀으로 참여가 가능했으며 예선에 53팀 53여팀의 70개 레시피가 출품되었다. 이중 대상을 차지한 파프리카 요리법은 파프리카의 소비를 촉진하는데 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