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식물검역 전문성 강화 위한 인재육성 협약

- 농림축산검역본부·전북대학교 업무협약 MOU 체결
- 식물검역관 자격 교육훈련, 식물병해충 예찰·검역·방제 인재 육성 협조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와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는 식물검역 및 병해충 분야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6월 7일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날 업무협약식은 전북대학교에서 박봉균 본부장, 김동원 총장 등 11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약은 식물검역관 자격 전형시험 및 교육훈련 위탁 운영, 식물병해충 예찰·검역·방제 인재 육성을 위한 유기적 협조체계 구축, 식물검역 상호 협력방안 모색 등을 주요 내용으로 담았다.

검역본부는 1995년 WTO가 출범함에 따라 식물검역관에 대한 자격부여 제도의 필요성이 대두되어 1996년 식물검역관 자격제도를 도입하는 법적 근거를 마련한 바 있다.

 


1996년 12월 8일 제1회 자격전형을 실시한 이후 식물검역관 자격을 취득한 검역관에 한하여 검역업무를 수행토록 하고 있다.

최근 식물검역관 자격 전형시험과 교육훈련을 검역본부에서만 수행하던 것을 전문 교육기관에서도 수행할 수 있도록 관련 고시를 정비하였고, 식물검역의 전문 교육을 위한 인력·시설·장비 등 양질의 교육환경을 보유하고 있는 전북대학교와 업무협약을 통해 식물병해충에 대한 예찰· 검역·방제 등 식물검역 및 식물병해충 분야의 인재 양성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검역본부 홍성진 식물검역부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하여 보다 체계적인 식물검역관 자격 운영이 가능하게 되었고, 식물병해충 예찰·검역·방제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농림업 생산의 안전과 증진 및 자연환경 보호에 이바지하는 계기가 되리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