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낙농2세 지원 ‘스마일농부 캠페인’

퍼밀, 부모님이 접으려던 목장 대학 졸업 후 이어받은 ‘낙농 2세 정해경 농부’ 지원
펀딩 참여 시 플레인 요거트, 배 요거트, 스트링치즈 한정판 패키지에 엽서, 핀뱃지 등 제공

URL복사

 

스페셜티푸드 플랫폼 퍼밀(permeal)이 낙농업 2세가 운영하는 ‘유진목장’을 알리기 위한 ‘스마일농부 캠페인’을 9월 24일까지 진행한다. 요거트와 치즈, 전문 일러스트레이터가 제작한 엽서 등을 묶은 한정판 패키지를 펀딩 형태로 선보인다.

 

울산시에 위치한 ‘유진목장’은 30대 정해경 농부(31)가 운영하는 곳이다. 목장을 접으려던 부모님을 설득해 대학 졸업 직후 낙농업에 뛰어들었다. 가축사육업 HACCP(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과 무항생제 친환경 축산물 인증을 받아, 믿고 먹을 수 있는 유제품을 생산하며 목장을 키워나가는 중이다.

 

본밀크, 본치즈어리 2개 브랜드를 통해 우유와 우유 아이스크림부터 울산 지역 대표 농산물인 배를 활용한 울산 배 요거트, 플레인 요거트, 스트링치즈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캠페인에는 일러스트레이터 나리나 작가가 함께해 한정판 패키지 상품의 소장 가치를 높였다. 기본 구성은 플레인 요거트(1L), 배 요거트(750ml), 스트링치즈(100g*2개), 정혜경 농부와 유진목장의 제품들을 담은 일러스트 엽서 3종이다.

 

선착순 30명 ‘초얼리버드’ 펀딩 참여자에게는 기본 구성을 2만6900원에, 다음 ‘얼리버드’ 70명에게는 2만8900원에 선보인다. 이들 100명에게는 한정판 유진목장 핀뱃지도 증정한다. 이후 펀딩 참여자들은 핀뱃지를 제외한 패키지를 3만900원에 만나볼 수 있다.

 

퍼밀을 운영하는 ㈜식탁이있는삶 정민수 가공파트장은 “농업 중에서도 특히 낙농업은 청년들이 선호하지 않아 영농 후계 육성이 쉽지 않은 분야”라며 “질 좋은 유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면서 예쁜 아이템들과 펀딩의 뿌듯함까지 가져갈 수 있는 캠페인인 만큼 많은 분들의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일농부 캠페인은 농민들의 이야기를 콘텐츠화해 홍보를 돕는 펀딩 형태의 사회 공헌 프로젝트다. 20대 농부가 운영하는 과수원 ‘한나농장’을 비롯해 지역 축제 취소로 어려움을 겪은 ‘함안수박’ 등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해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