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우자조금, 2019년 한우사랑 장학생 모집

한우자조금, 한우사랑 장학생 선발해 총 4,000만 원 장학금 지급할 계획
8월 28일부터 9월 30일까지 우편으로 접수
한우자조금 민경천 위원장 “후계농 안정적 확보와 인재 양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

한우산업의 안정적 발전을 위해 설립된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민경천, 이하 한우자조금)가 한우산업을 이끌어갈 인재 양성을 위해 농축산업계 고등학생과 축수의 관련학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우사랑 장학생을 모집한다.

2019년 한우사랑 장학생으로는 고등학생 10명과 대학생 15명을 선발해 총 25명에게 4,00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1인당 지원 금액은 고등학생 100만 원, 대학생 200만 원이다.

신청 요건은 축산업 등록기준 한우 사육 농가(부모, 외조부모, 본인) 중 농축산업계 고등학교 축산 관련 학과 재학생 또는 축산수의 관련학과 대학생이며, 장학생은 지역별 배분 인원에 맞춰 심사 평가 우수자 중 선발한다. 

 

신청 기간은 8월 28일부터 9월 30일까지 약 1개월간이며 10월 18일 결과 발표 후 같은 달 29일에 장학금 전달식을 시행할 예정이다. 신청서는 9월 30일까지 한우자조금 기획총무부에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민경천 한우자조금 위원장은 "올 해로 2회째를 맞은 한우사랑 장학생 모집에 한우 산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훌륭한 학생들이 많은 관심을 갖고 지원해주기를 바란다"라며 "한우 후계농의 안정적 확보와 인재 양성 기반 마련을 위해 작년보다 장학 대상을 7명 확대하는 등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으니 앞으로도 우리 한우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한우자조금은 장학금 지원 사업 외에도 농가 교육 및 컨설팅, 한우 심포지엄 및 세미나 등 다양한 교육 및 정보제공 사업을 진행 중이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한국농수산대학' 첫 국무총리 표창 받아
국립한국농수산대학(총장 허태웅)은 8월 11일(화)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진행한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 유공표창 전수식’에서 개교 이래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한농대는 2008년 국내에서 운영되는 대학 중 유일하게 책임운영기관으로 지정되어 매년 평가를 받고 있으며, 2018년 한농대의 주요 업무 실적과 관련한 2019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에서 처음으로 A등급을 받아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전년도와 비교해 주요 실적이 월등히 높아져 각종 성과지표가 눈에 띄게 상승한 2019년 업무실적에 대한 2020년 책임운영기관 종합평가에서는 평가 최고 등급인 S등급을 받아 우수기관에 선정되어 개교 이래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한농대 허태웅 총장은 “이번에 최초로 대학명의의 국무총리 표창을 받은 것은 책임운영기관으로 사회적 책무를 성실히 수행하며 한농대 발전을 위해 노력한 전 교직원의 공이 크다고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한농대는 이번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책임운영기관 중 유일의 국립대학’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우리나라 농수산업을 이끌어 갈 청년 인재를 양성하며 국민에게 봉사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