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하나로마트 '하늘도시점' 오픈

농협 김병원 회장, 하나로마트 하늘도시점 개점식 참석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은 지난 5월 30일 인천 중구농협(조합장 유건호) 하나로마트 하늘도시점 개점식에 참석했다.

중구농협 하나로마트 하늘도시점은 농산물 판매 매장 및 창고 등 총면적 1,415㎡(430평)의 3층 규모로 35명의 직원이 근무할 예정이다. 이날 개점식에는 김병원 회장을 비롯하여, 안상수 국회의원, 홍인성 중구청장, 임동순 인천농협지역본부장 및 조합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중구농협은 도시농협으로서 농산물 판매사업 확대 및 지역사회와 상생·협력하여 농업인의 소득을 증대시키는 농협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고자 이번 하나로마트 하늘도시점 개점하였으며, 개점식 행사와 더불어 최근 생산량 증가와 소비 감소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 농가를 돕기 위한 양파 할인행사도 실시했다.

 

김병원 회장은 “농산물 판매를 통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서는 소비자와 직접 접촉하는 각 지역 하나로마트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우수한 우리 농산물 판매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건호 조합장은 “지역 농가에게는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시민들에게는 안전하고 신선한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공급토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귀농귀촌청년 '농촌보금자리' 조성 착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청년층의 귀농귀촌을 촉진하고,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2019년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 신규 지구 4개 시·군(충북 괴산군, 충남 서천군, 전남 고훙군, 경북 상주시)을 선정했다. 앞으로, 선정된 4개 시·군은 농식품부 협의 및 주민의견 수렴 등 사업준비 과정을 거쳐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수립 등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2년간 총 80억 2,500백만원이 지원(국비 50%, 지방비 50)될 예정이다. 각 단지별로 30호 내외의 공공임대주택과 육아나눔 활동을 위한 공동 보육시설, 문화․여가․체육 활동 등이 가능한 커뮤니티 시설 등 부대시설이 복합된 주거단지로 조성된다. 농식품부는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을 통해 청년들에게 귀농귀촌의 진입 장벽을 낮춰주고, 농촌으로 유입된 청년들이 안심하고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여 고령화․과소화 등으로 소멸 위기에 놓인 농촌의 지속가능성을 제고하겠다는 취지에서 계획되었다. 주택의 임대기간은 최소 5년 이상으로 하고, 임대료는 단지 관리․운영에 필요한 최소한의 수준으로 제한하여 입주민이 주거 부담 없이 충분한 시간을 갖고 농촌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

배너